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골리앗'' 한화갑·김상현 잇따라 꺾은 강기정의 저력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골리앗'' 한화갑·김상현 잇따라 꺾은 강기정의 저력

    • 2008-04-09 21:33
    뉴스듣기

    한화갑 정치적으로 최대 위기

    강기정
    80년대 운동권 출신의 통합민주당 강기정 의원이 정치 거물들을 잇따라 꺾고 재선에 성공해 정치권의 주목을 받고 있다.

    통합 민주당 강기정 의원은 이번 18대 총선에서 ''리틀 DJ''로 불리는 한화갑 전 민주당 대표를 누르고 재선고지에 올랐다.

    특히 강 의원은 민주당 공천에서 배제되자 고심 끝에 광주 북 갑 선거구를 선택한 동교동계 3인방 중 한 명인 4선의 한화갑 후보를 여유 있게 따돌리고 승자가 돼 일약 정치권의 주목을 받게 됐다.

    반면 정치 거물인 한화갑 후보는 민주당을 탈당하고 광주 북갑에 출사표를 던지며 권토중래를 노렸지만 초선 의원에게 패함에 따라 정치적으로 최대 위기를 맞게 됐다.

    앞서 강 의원은 제17대 총선에서는 탄핵 바람에 힘입어 6선의 김상현 후보를 꺾고 국회 등원에 성공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이처럼 강기정 의원이 호남의 대표적인 정치 거물들을 잇따라 꺾고 재선에 성공함에 따라 ''골리앗''을 잇따라 물리친 ''다윗''으로 자리매김하게 됐다.

    강 의원은 총선에 앞서 장병완 전 기획예산처 장관과 김동신 전 국방부 장관 등 장관급 인사만 2명을 포함해 12명이 공천을 신청한 민주당 공천경쟁에서도 다른 경쟁자들을 물리치고 공천장을 거머 쥐며 저력을 과시했다.

    전남 고흥 출신의 강기정 의원은 전남대 삼민투 위원장 출신으로 5.18 진상규명을 요구하며 미 문화원 점거농성을 벌이기도 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