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새만금개발 정상화 기대... 청사는 세종시로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제정책

    새만금개발 정상화 기대... 청사는 세종시로

    뉴스듣기

    새만금개발청..조직과 인력 갖추고 9월12일 개청

    국내 최대 규모의 새만금사업을 총괄하는 새만금개발청의 청사 위치가 세종시로 확정됐다.

    국토교통부는 12일 새만금위원회를 열어 새만금개발청의 청사로 세종 정부청사 인근 복합커뮤니티 건물을 사용하기로 했으며, 오는 9월12일 개청식을 갖고 본격적인 새만금개발 사업에 착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국토부는 지난 6월 관계기관과 전문가, 지자체 등을 대상으로 의견조사를 실시한 결과, 새만금개발청의 위상과 상징성, 우수 인력 확보, 투자유치 등 업무편의 측면에서 세종시가 최적 입지로 평가됐다고 설명했다.

    또, 새만금개발청의 조직과 예산 등 운영방안은 안전행정부와 기획재정부 등 관계기관과 협의를 통해 이달말쯤 확정하기로 했다.

    새만금개발청은 지난해 12월, 여야 공동발의로 제정된 '새만금사업 추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차관급 중앙행정기관으로 설립된다.

    이에 따라 그동안 국토부와 산업부, 문화부 등 관계 부처별로 추진하던 새만금지구 내 명품복합도시 개발, 산업용지, 신재생에너지용지, 관광.레저용지 등을 전담 추진하게 된다.

    국토부 박선호 새만금개발청 설립준비단장은 "새만금개발 사업이 그동안 많은 차질을 빚었지만 이번에 청사와 운영 조직 등이 갖춰진 만큼 앞으로 개발사업이 속도를 낼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