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오세훈, 베트남에서 관광 세일즈…박항서 감독 홍보대사 위촉

뉴스듣기


서울

    오세훈, 베트남에서 관광 세일즈…박항서 감독 홍보대사 위촉

    • 2022-08-04 06:05
    뉴스듣기

    호찌민 현지서 여행업계‧미디어 대상 '서울관광설명회' 개최
    베트남 축구 새 역사 쓰고 있는 박항서 감독 홍보대사 위촉해 서울관광 전방위 홍보

    오세훈 서울시장이 3일(수) 오후(현지시간) 롯데호텔 사이공에서 열린 서울관광설명회에서 박항서 감독에게 서울관광 글로벌홍보대사 위촉패를 전달하고 있다. 서울시 제공.오세훈 서울시장이 3일(수) 오후(현지시간) 롯데호텔 사이공에서 열린 서울관광설명회에서 박항서 감독에게 서울관광 글로벌홍보대사 위촉패를 전달하고 있다. 서울시 제공
    오세훈 서울시장이 한류 대중문화와 한국의 뷰티, 패션에 관심이 매우 높은 베트남 관광시장을 공략하기 위한 서울관광 세일즈를 이어갔다.

    서울시와 서울관광재단은 3일 호찌민 롯데호텔 사이공에서 서울과 호치민 여행업계를 대상으로 서울관광설명회 'SOULFUL SEOUL NIGHT(소울풀 서울 나이트)'를 열었다.

    베트남은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전체 방한객 중 7위일 정도로 관광 분야에 있어서 중요한 시장이다.

    2019년 약 55만 명의 베트남 관광객이 한국을 방문해 전년 대비 21% 증가했으며 2018년에는 41%의 성장률을 보였다.

    베트남은 한국 대중문화와 뷰티에 대한 관심도도 매우 높은 시장이다. 베트남 통계청에 따르면 2020년 베트남 화장품 수입시장에서 한국 점유율은 48.1%로, 일본(16.1%), 프랑스(10.8%)를 제치고 5년 연속 베트남 최대 화장품 수입국으로 자리매김했다.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이 실시한 '2022 해외 한류 실태조사'에 따르면 베트남에서 한국 문화콘텐츠별 소비 비중은 뷰티(42.2%), 드라마(38.6%), 음악(38.5%) 분야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특히 오세훈 시장은 이날 관광설명회 현장에서 '베트남 축구 영웅'으로 떠오른 박항서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을 서울관광 글로벌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박항서 감독은 지난 2017년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으로 부임한 이래 새 역사를 써내려가고 있다.

    2018년 아시아축구연맹(AFC) U-23(23세 이하) 챔피언십에서 베트남 역대 최고 성적인 준우승을 이끈 것을 시작으로, 2018 아시안게임 사상 최초 4강 진출, 2019년 동남아시안게임(SEA)에선 베트남 최초의 우승을 거두며 성공신화를 써내려갔다.

    지난 5월에는 동남아시안게임(SEA)에서 2연속 우승을 달성했다.

    오세훈 시장은 "박항서 감독의 눈부신 활약 덕분에 베트남 국민들의 한국과 서울에 대한 호감도가 높아졌다고 생각한다"며 "서울과 베트남의 가교로서 '매력 특별시' 서울을 알리는 데 앞장서달라"고 요청했다.

    한편 문체부가 실시한 '2021 국가이미지'(`22.1.24)에서 베트남이 한국 국가이미지를 가장 긍정적으로 평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외국인이 본 한국 전반적인 국가 이미지 긍정평가 베트남(95%), 터키 (92.2%), 필리핀(92%), 태국(90.8%) 순이었다.서울관광설명회 'SOULFUL SEOUL NIGHT'는 코로나19로 오랜 침체기를 겪었던 서울관광 재개의 신호탄을 알리는 행사로, 서울관광 트래블마트를 겸해 열렸다.

    서울관광설명회 현장은 한강 피크닉을 테마로 꾸며져 눈길을 끌었다.

    바닥에는 잔디를 깔고 벽면에는 한강의 밤하늘을 띄우고 피크닉의자와 테이블을 놓았다.

    서울시는 서울의 새로운 관광 핫플레이스와 '서울뷰티먼스' 등 하반기에 열릴 서울의 다양한 축제를 소개했다.

    트래블마트에는 서울의 관광업체 10개사와 현지 여행사 50개 업체가 참여해 서울 관광상품 개발을 위한 비즈니스 상담이 활발하게 진행됐다.

    오 시장은 행사 시작을 알리는 환영사를 통해 "올해는 한국과 베트남이 수교 30주년을 맞는 뜻깊은 해로, 양 국은 관광 분야에서도 중요한 동반관계에 있다"고 강조하며, 청와대, 세빛섬, DDP 등 아름다운 서울의 명소와 한류‧뷰티 등 즐길거리를 직접 소개했다.

    서울시는 호치민에 이어 5일 말레이시아에서도 '서울관광설명회'를 열어 서울관광 세일즈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