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백성현 논산시장 취임, '논산을 새롭게, 시민을 행복하게'

뉴스듣기


대전

    백성현 논산시장 취임, '논산을 새롭게, 시민을 행복하게'

    뉴스듣기
    백성현 논산시장 취임. 논산시 제공백성현 논산시장 취임. 논산시 제공
    "논산을 새롭게, 시민을 행복하게, 시민행복시대를 열겠습니다"
     
    민선 8기 백성현 논산시장이 1일 논산아트센터에서 취임식을 갖고 본격 업무에 들어갔다.

    취임식에서 백성현 논산시장은 "12년간 논산시민과 지역사회의 발전을 위해 달려온 진심을 알아주신 시민 여러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시민 여러분께서 보내주신 소중한 선택과 성원, 믿음에 반하지 않고 시민과 함께 뛰는 일 잘하는 시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민선8기는 소득을 높이고, 삶의 질을 높이고, 행복지수를 높이는 '3高주의 행정'을 바탕으로 시민 행복시대를 여는 시작점이 될 것"이라며 "지역의 발전과 시민의 행복을 위해 1천 여 공직자들분들이 함께 힘을 모아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 "새로운 성장 동력의 기반 구축, 미래의 핵심 6차 산업(농업)육성, 종합관광개발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원신도시의 상생과 균형 발전, 걱정 없는 복지정책 마련, 그리고 미래인재 위한 교육 플랫폼 등 논산의 백 년 대계를 위한 6대 공약을 바탕으로 새로운 논산의 미래를 만들어 가겠다"고 덧붙였다.
     
    이와함께 "논산이 도농복합도시로서 그 기능을 충분히 활용할 수 있도록 농업을 더욱 두텁게 지원하는 동시에 첨단기업 유치를 통해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해 나갈 것"이라며 "특히, 국방산업단지 유치와 더불어 미래의 국방산업기술들을 집약해 국방친화 경제도시로서 더 높이 도약할 수 있도록 중앙정부와 계속해서 소통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백성현 논산시장은 "여야를 구분하지 않는 배려와 포용력으로 품격있는 통합의 행정 정치를 이루고 오직 시민 행복을 위해서 달릴 것"이라며 "제가 가지고 있는 모든 역량과 중앙정치에서의 경험을 바탕으로 논산을 새롭게 변화시키는 데 온 힘을 다하겠다"고 의지를 드러냈다.
     
    백성현 논산시장은 민선8기 시정목표로 △힘차게 도약하는 국방친화 경제도시 △미래를 준비하는 친환경 농업도시 △추억과 낭만이 있는 역사문화 관광도시 △소외없는 따뜻한 복지도시 △꿈을 키우는 행복한 교육도시 등 을 제시했다.

    또 3개 시정운영원칙으로는 △섬김과 배려 △상생과 도약 △소통과 혁신을 설정했다.
     
    한편, 백성현 논산시장은 취임뒤 1호 결재로 민생안정 주요 현안을 택했다.

    백 시장은 취임식뒤 시장실로 이동해 '논산시 농산물 수출·유통촉진 및 지원센터 설치에 관한 조례'제정계획, 민생안정 대책 확대간부회의 계획, 지역화폐 발행액 확대 계획 등 총 3건에 대해 결재했다.
     
    '논산시 농산물 수출·유통촉진 및 지원센터 설치에 관한 조례'는 백성현 논산시장의 핵심 공약 중 하나로 논산시 농산물의 수출과 유통진흥 시책을 체계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기반을 만들고 농업의 대외경쟁력 강화와 농업인의 소득을 증대시키는 데 도움을 줄 것으로 보고 있다.
     
    논산시는 또 최근 유가 상승 등 물가인상, 국·내외 금융시장 변동성 증대 등에 따른 민생경제의 어려움을 타개하기 위해 5일 확대간부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와함께 코로나19 이후 급격한 물가 상승 및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 생활 안정을 위해 논산사랑지역화폐 국비 예산을 추가 확보해 당초 700억원에서 1천억원으로 확대 발행하기로 결정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