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경주시 '문화활성화사업' 추진…"문화예술계 숨통 트인다"

뉴스듣기


포항

    경주시 '문화활성화사업' 추진…"문화예술계 숨통 트인다"

    뉴스듣기

    경주시, 5개 권역별로 문화예술 활성화 사업 추진
    문화예술 축제 및 전시·공연사업 지원 확대

    팔우정 공원에서 개최되는 컬쳐페스티벌 포스터. 경주시 제공팔우정 공원에서 개최되는 컬쳐페스티벌 포스터. 경주시 제공

    코로나19로 많은 피해를 보고 있는 경북 경주지역 문화예술계의 숨통이 트일 것으로 보인다.
       
    경주시와 경주문화재단은 지역 청년문화활동가들과 함께 경주 전역을 북부, 서부, 남부, 동부, 중심권 등 5개 권역으로 나눠 지역 특성에 맞는 다채로운 문화예술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코로나19로 침체된 청년 문화예술인들은 물론, 전문·생활예술인들의 문화예술 생태계 조성 활성화에도 초점을 맞췄다.

    총 사업비는 5억 원으로 권역별 문화예술사업에 3억여 원, 청년문화활동가 지원사업에 9천여만 원, 나머지 예산은 시가 발굴하는 문화예술사업에 사용할 방침이다.
       
    먼저 북부권역(안강읍·강동면·천북면)은 '호기 놀이터'를 주제로 5월부터 지역예술인 30명, 시민 240명이 참여하는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이를 위해 북경주행정복지센터는 6월 4일, 강동면행정복지센터는 6월 24일, 천북면행정복지센터는 7월 2일, 관련 작품 전시회와 공연을 연다.
       
    서부권역(건천읍·산내면·서면)은 '산과 들에 예술 꽃 피워라'는 주제로 6월 15일~26일까지 아화역을 중심으로 전시, 체험, 공연을 개최한다.
       
    남부권역(외동읍·불국동·내남면)은 '봄날 남경주 아트스테이지'라는 주제로 6월까지 학교와 연계해 '흥나! 신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외에도 '경주예술가산책 인터뷰집', '예술 가곡 산책'을 추진해 6월 3일과 4일 이틀간 공연, 전시, 체험이 어우러진 '토함산 아랫마을 페스타'를 마련한다.
       
    동부권역(문무대왕면·양남면·감포읍)은 감포공설시장에서 5월 28일과 6월 3일 양일 간, 양남공설시장에서는 6월 19일과 24일 양일 간 지역예술인들의 공연을 연다.
       
    또 '경주 바다마을 골목문화제'를 주제로 감포읍 해국길 일원에서 6월 18일~19일 양일 간 사진, 그림 전시회 및 플리마켓을 개최한다.
       
    마지막으로 중심권역(현곡면 포함 동지역 11곳)은 5월 20일~21일 이틀 간 팔우정 공원에서 '컬쳐페스티벌'을 주제로 80개 팀의 공연과 20개 팀의 전시회를 펼친다. 이와 함께 원도심 도시재생 사업인 '황오플리마켓'사업과 연계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봉황대 고분에서는 고품격 야외 공연인 봉황대 뮤직스퀘어 공연을 6월 10일부터 개최해 지역 상권 활성화와 시민 및 경주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한·중·일 3국이 참여하는 2022 동아시아문화도시는 조수미의 기념음악회와 동아시아 주류문화 페스티벌, 청소년 문화예술제 등 다채로운 문화예술 축제로 시민들에게 다가갈 예정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