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진주시, 내년도 본예산 1조 7992억 원 편성

뉴스듣기


경남

    진주시, 내년도 본예산 1조 7992억 원 편성

    뉴스듣기

    조규일 시장,"시민이 행복한 부강한 진주 반드시 이루겠다"
    내년도, 소망진산 유등전시관, 지수면 관광테마마을 본격 운영

    조규일 진주시장이 22일 제234회 제2차 진주시의회 정례회에서 시정연설을 하고 있다. 진주시 제공조규일 진주시장이 22일 제234회 제2차 진주시의회 정례회에서 시정연설을 하고 있다. 진주시 제공진주시가 22일 '2022년도 예산안'을 진주시의회에 제출했다. 편성예산은 1조 7992억 원으로, 올해 본예산 대비 2048억 원이 증가한 규모다.
     
    조규일 시장은 이날 열린 제234회 제2차 진주시의회 정례회 시정연설에서 "내년도 예산안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새로운 진주 미래를 준비하고자 하는 시정 의지가 담겨 있다"며 시의회의 적극적인 협조와 원안 통과를 당부했다.
     
    이번 예산 편성의 구체적인 내용으로, 우선 지역경제가 활력을 되찾을 수 있도록 832억 원을 편성했다. 중소기업과 향토 산업의 경쟁력 강화, 미래 산업과 창업 기업의 성장 지원에 537억 원을, 공공 일자리 창출과 소상공인 자생력 제고에 295억 원을 편성했다.
     
    문화·관광·체육분야에 879억 원을 편성했다. 진주의 새로운 미래 100년을 열어가는 핵심 동력이자 진주만의 독창적인 문화 관광 콘텐츠인 부강진주 3대 프로젝트 추진에 254억 원을 편성해 사업 추진에 속도를 높여 간다. 소망진산 유등전시관, 지수면 관광테마마을 본격 운영 등 문화시설과 체육 인프라 구축, 도시재생사업에 625억 원을 편성해 역사문화 관광도시로 도약한다는 방침이다.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행복 교육도시 조성에 2021억 원을 편성했다. 모든 아이는 우리 모두의 아이라는 마음으로 아동수당 등 영유아 보육 지원에 1684억 원을 편성하는 등 아이들이 행복한 교육도시 조성을 위해 2021억 원을 편성했다. 또, 내년에는 출산 친화 분위기 조성을 위해 첫 만남 이용권과 영아수당 지원을 새롭게 추진한다.

    복지·보건·안전분야에는 4088억 원의 예산이 편성됐고, 부강진주 도시체계 구축을 위한 인프라 고도화에 4829억 원이 잡혔다. 금산교 접속차로 개량, 말티고개~장재와 경상대~내동 간 확․포장, 금산 삼거리~지방도 1009호선, 신진주역세권~국도2호선 간 도로 개설 등이 포함됐다.

    그린 스마트시티 조성에 1443억 원을 편성해 기후 위기 극복을 위한 친환경차 보급과 자전거도로 구축 확대, 시민들의 삶을 더 안전하고 풍요롭게 바꿔 줄 스마트시티 건설을 적극 뒷받침할 계획이다.

    스마트팜 설치 확대, 농어업인 수당 지원 사업 등 살기 좋은 농촌 조성에 1327억 원을 편성했다.

    조규일 시장은 "탄탄한 지역경제 기반 구축을 위해 진주 혁신도시 시즌2 추진, UAM을 비롯한 항공우주산업 육성과 서부경남 항노화 바이오 역량 통합 발전에 힘쓰고, 단계적 일상회복을 발판으로 완전한 회복을 추진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처해 나가겠다"며 "코로나로 어려움을 겪고 계신 시민들을 두텁게 그리고 폭넓게 지원하고, 지역경제 재도약의 발판 마련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선제적 대응까지 어느 하나 소홀함 없이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