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세계노동절 강원지역 노동자대회 열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강원

    세계노동절 강원지역 노동자대회 열려

    뉴스듣기

    "최저임금 1만원, 비정규직 철폐, 재벌체제 해체, 노조활동 보장" 촉구

    세계노동절 127주년 강원지역 노동자대회가 1일 오후 2시 원주역광장에서 열렸다.(사진=박정민 기자)
    세계노동절 127주년 강원지역 노동자대회가 1일 오후 2시 원주역 광장에서 열렸다.

    참가자들은 최저임금 1만원 실현, 비정규직 철폐, 재벌체제 해체, 노조할 권리 보장 즉각 수용을 촉구했다.

    핵심 요구를 실현하기 위해 대선 직후에는 새 정부와 노-정 직접 교섭을 요구하고 학생, 청년 아르바이트 노동자 등 비정규직 노동자와 시민사회단체, 진보정당 등과 함께 사회적 총파업에도 동참하겠다는 각오도 다졌다.

    유재춘 민노총 강원지역본부장은 "지난 촛불의 의미는 노동자의 권리를 즉각 실현하라는 명령이기도 하다"며 "대선 후보와 정치권은 노동자들의 요구를 뒤로 미루지 말라"고 강조했다.

    참가자들은 본 대회 직후 부부사원 퇴사 강요 등 직원 인권 침해에 이어 노조간부 중징계로 노사 갈등을 빚고 있는 원주원예농협으로 이동해 마무리 집회를 열며 사태 해결에 힘을 모으자고 결의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