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서인국, '사랑비' 합류… 장근석 김시후와 '세라비' 3인방 결성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연예 일반

    서인국, '사랑비' 합류… 장근석 김시후와 '세라비' 3인방 결성

    • 2011-09-21 10:13
    뉴스듣기

    책보다 통기타 연주를 사랑하는 뚝심 있는 순수청년으로 변신 예정

    s

    가수 서인국이 한류스타 장근석, 소녀시대, 윤아, 충무로의 샛별 김시후에 이어 드라마 '사랑비'(가제)에 합류한다.

    '사랑비'는 '가을동화', '겨울연가', '여름향기', '봄의 왈츠'에 이르기까지 사계절 명품 멜로드라마를 탄생시킨 멜로물의 거장 윤석호 감독과 한국 멜로드라마의 획을 그은 오수연 작가가 10년 만에 의기투합해 만드는 드라마로 방영 전부터 방송계에 큰 이슈를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사랑비'에서 서인국은 70년대 아날로그 시대, 장근석(서인하 역)-김시후(이동욱 역)와 3인방을 이루어 음악다방 '세라비'를 주름잡던 법학과 학생 '김창모' 역을 맡았다. 창모는 책보다 통기타 연주를 사랑하는 뚝심 있는 순수청년이다.

    '사랑비'를 통해 브라운관 정식 데뷔를 앞둔 서인국은 "훌륭한 감독님과 작가님, 배우 분들과 함께 할 수 있게 돼 진심으로 영광이고, 무대 위 가수로서의 모습과는 또 다른 새로운 면모들을 보여드릴 기회가 될 것 같아 기쁘다. 혹 작품에 누가 되지는 않을까 부담도 되지만 믿어주신 기대에 어긋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대를 초월하고 세대를 넘어선 남녀 간의 순수한 사랑의 감정을 로맨틱한 스토리와 아름다운 영상에 담아내며 '윤석호표 멜로드라마'의 진수를 보여줄 드라마 '사랑비'는 1970년대와 현재, 두 시대 청춘들이 진정한 사랑을 찾아가는 과정을 통해 감성이 메말라가는 현실에 촉촉한 단비를 선사할 예정이다.

    '사랑비'는 9월 말 본격 촬영에 돌입하며 2012년 상반기 방영을 목표로 하고 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