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썰전' 이철희 "전원책 해촉, 예고된 파국"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방송

    '썰전' 이철희 "전원책 해촉, 예고된 파국"

    뉴스듣기

    (사진=JTBC 제공)
    JTBC 리뷰 토크쇼 '썰전' 패널들이 '전원책 사태'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지난 9일 자유한국당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은 전원책 조강특위 위원 해촉에 대한 입장문을 발표했다. 이후 정치권 안팎에서는 전원책 변호사가 해촉된 진짜 이유가 무엇인지 설왕설래가 끊이지 않는 상황이다.

    이와 관련해 이철희 의원은 최근 진행된 '썰전' 녹화에서 "취재를 해보니까, 그 소속 국회의원들 분위기는 싸늘하더라. 예고된 파국"이라고 평했다. 박형준 교수는 "(한국당은) 전 변호사로 마케팅 효과를 가질 수 있으니까 영입했고, 당 전체에 대한 전권을 주겠다는 얘기가 아니었다"며 "(그런데) 전원책 변호사는 '나한테 주어진 칼이니, 내 마음대로 쓰게 해준 것 아니냐'라고 생각했던 것 같다"고 진단했다.

    녹화에 함께한 하태경 의원은 "한국당 지도부에서 잘못된 신호를 줬다"라며, "비대위원장과 같은 전권을 준 것처럼 (전 변호사를) 오해하게끔 했고, 실제로 이중권력 상태였다. 헤드가 두 명이니 (당이) 잘 될 리가 없었다"고 말을 보탰다. 11일 밤 9시 방송.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