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완벽한 타인', 개봉 11일만에 300만…매서운 흥행세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영화

    '완벽한 타인', 개봉 11일만에 300만…매서운 흥행세

    뉴스듣기

    영화 '완벽한 타인'이 개봉 11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11일 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완벽한 타인'은 10일 하루 동안 40만6840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개봉 11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날 오전 7시 10분 기준 누적 관객수는 300만8084명이다.

    이는 올해 한국 코미디 영화 흥행 1위 '그것만이 내 세상'(개봉 24일째 300만 돌파, 누적 관객수 341만8631명)과 2위 '탐정: 리턴즈'(개봉 25일째 300만 돌파, 누적 관객수 315만2873명)보다 보름 가량 빠른 300만 돌파 기록이라 주목된다.

    300만 돌파를 기념해 유해진, 조진웅, 이서진, 윤경호, 염정아 등 주연 배우들은 손글씨로 영화를 관람해 준 관객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탈리아 영화 '퍼펙트 스트레인저'를 원작으로 한 '완벽한 타인'은 커플 모임에서 핸드폰으로 오는 전화, 문자, 카톡을 강제로 공개해야 하는 게임을 시작한 뒤 벌어지는 예측불허한 이야기를 그린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