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한국방문위원회, 외국인 관광객 환대기간 맞이하여 환대센터 운영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문화 여행/레저

    한국방문위원회, 외국인 관광객 환대기간 맞이하여 환대센터 운영

    지난 5월 봄시즌 외국인 관광객 환대주간을 맞아 설치한 환대센터에서 길찾기를 돕고 있는 대학생 미소국가대표들. (사진=한국방문위원회 제공)
    (재)한국방문위원회(위원장 박삼구)는 서울특별시와 함께 10월 한 달간 진행되는 외국인 관광객 특별 환대기간을 맞이해 13일부터 22일까지 열흘간 환대센터(임시 관광안내소)를 운영한다.

    환대센터는 명동, 동대문, 남대문, 이태원, 광장시장 등 관광특구와 남산, 홍대입구 등 관광객 주요 방문지 7개소에 설치된다.

    환대센터에서는 영·중·일어는 물론, 최근 증가하고 있는 동남아시아 관광객을 배려해 태국어, 베트남어, 인도네시아어 등의 언어 지원을 통해 한국 관광 안내와 각 지역별 테마를 반영한 특별 체험 프로그램 등을 소개한다.

    이밖에 외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한 포토이벤트, 엽서이벤트, 럭키드로우 등 다양한 환대 이벤트를 진행한다.

    한경아 한국방문위원회 사무국장은“환대센터에서는 방한 외국인에게 관광안내, 통역 등 편의를 제공할 뿐 아니라, 한국인의 친절과 미소를 직접 체감할 수 있도록 운영할 것”이라며 “환대센터를 찾은 외국인들에게 우리의 환영 메시지가 잘 전달되어, 친절한 대한민국으로 기억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