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부산도 맹추위' 아침기온 영하 5.4도까지 떨어져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부산

    '부산도 맹추위' 아침기온 영하 5.4도까지 떨어져

    뉴스듣기

    주말인 8일 부산은 아침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지는 등 올해 겨울들어 가장 추운 날씨를 보이고 있다.

    부산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부산 표준관측지점인 중구 대청동의 아침최저기온이 영하 5.4도를 기록했다.

    올해 겨울 들어 가장 낮은 기온인데, 바람까지 불어 체감온도는 영하 6도 아래로 떨어졌다.

    지역별로 보면 기장군이 영하 6.1도로 가장 추웠고, 금정구 영하 5.8도, 해운대구 영하 5.6도 등의 기온을 나타냈다.

    부산은 이날 낮 최고기온도 3도에 머무는 등 종일 추운 날씨가 예상된다.

    주일인 9일도 아침 기온이 영하 3도까지 떨어져 추위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부산기상청은 이번 추위가 오는 10일까지 기승을 부리다가 차차 평년 기온을 되찾을 것으로 내다봤다.

    부산기상청 관계자는 "북쪽의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졌다"며 "시민들은 건강관리에 각별히 주의해달라"고 당부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