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게임빌, 3Q 영업손실 68억원…신작으로 실적 반전 예고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게임

    게임빌, 3Q 영업손실 68억원…신작으로 실적 반전 예고

    뉴스듣기

    게임빌의 3분기 영업손실이 68억원을 기록하며 적자폭이 크게 확대 됐다.

    게임빌은 8일 3분기 공시에서 매출 230억원, 영업손실 68억원, 당기순손실 8억원을 기록해 전년대비 매출 9.3%, 영업이익 80%가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해외 매출 비중이 57%를 차지한 가운데, 게임빌은 "4분기부터는 최근 ‘탈리온’의 해외 흥행과 잇따라 출시될 기대감 있는 라인업으로 본격적인 국면 전환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풀 3D 그래픽 모바일 MMORPG '탈리온(TALION)'은 동남아와 일본에서 흥행하며 안정적인 매출을 견인하고 있다.

    출시 예정인 '엘룬(Elune)', 'NBA NOW', '코스모 듀얼(Cosmo Duel)', '게임빌 프로야구' 등 차기 다양한 신작 라인업도 줄줄이 대기하고 있다.

    게임빌은 최근 '탈리온'의 성과에서 보여준 글로벌 퍼블리셔로서의 서비스 노하우와 마케팅 역량을 바탕으로 4분기부터 실적 반전으로 노릴 전망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