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조이맥스 연속적자…3분기 영업손실 26억원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게임

    조이맥스 연속적자…3분기 영업손실 26억원

    뉴스듣기

    조이맥스(대표 이길형)가 3분기 실적을 발표한 결과 매출 73억원, 영업손실 26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조이맥스는 3분기 신작 '윈드소울 아레나' 출시와 기존 게임들의 꾸준한 업데이트로 전분기와 비슷한 매출을 기록하면서 직전분기보다 영업손실도 줄였지만 연속적자는 벗어나지 못했다.

    하반기는 해외 사업 조직을 신설하는 등 사업 구조 개선을 진행 중이며, 글로벌 시장 진출을 통한 신규 매출원 확보에 주력할 방침이다.

    '캔디팡:쥬시월드', '우주전쟁M', '윈드소울 아레나' 등의 다양한 라인업으로 글로벌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는 조이맥스는 경쟁력 있는 모바일게임 IP 확보 및 우수 개발진과의 협업을 통해 해외시장을 공략, 실적개선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자회사인 플레로게임즈도 '게이트식스(가제)', '증발도시(가제)' 등 새로운 게임을 준비하고 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