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하하♥별 부부가 기안84에게 들려준 '결혼생활' 조언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방송

    하하♥별 부부가 기안84에게 들려준 '결혼생활' 조언

    뉴스듣기

    14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하하-별 부부가 기안84에게 결혼생활에 관한 조언을 전했다. (사진='나 혼자 산다' 캡처)
    하하-별 부부가 신작 웹툰을 준비 중인 기안84에게 결혼생활에 관해 조언했다.

    14일 방송된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는 차기작을 준비하기 위해 인터뷰에 나서는 기안84의 이야기가 나왔다. 부부를 소재로 한 작품을 준비 중인 기안84는 먼저 하하-별 부부를 만났다.

    하하는 작년 시상식 이후 기안84를 처음 본다면서 그를 '시상식의 히어로'라고 일컬었다. 기안84가 베스트커플상을 받은 박나래의 정수리에 기습 뽀뽀를 한 것이 큰 화제를 모았기 때문이다.

    별은 기안84에게 박나래에 어떤 마음을 가졌는지 물었고, 기안84는 "(나래에게) 새로운 썸남이 좀 생겼다. 쌈디라고"라고 답했다.

    다소 씁쓸해하는 기안84의 말에 스튜디오에서 보고 있던 무지개 회원들은 폭소했다. 별은 "근데 왜 슬퍼 보여?"라고 짓궂게 질문했다.

    무엇보다 이날 방송에서는 하하-별 부부의 진지하면서도 애정 넘치는 답변이 눈길을 끌었다.

    결혼한 후에도 다른 사람에게 설렐 수 있지 않냐는 물음에 별은 "키 크고 잘생긴 사람이 많아도, 이 사람(하하)과 함께 일궈놓은 이 모든 것과 맞바꿀 정도로 그 설렘, 짜릿함 이게 큰 것일까 라는 생각을 했을 때 바로 단칼에 아니, 라는 생각이 들더라"고 말했다.

    별은 "내 남편도 다른 여자를 보고 마음이 설렐 수 있다고 생각한다. 언제라도. 하지만 이 가정보다 그 설렘을 선택할 사람이라고 절대 생각하지 않는다. 그 확신이 있으니 이 남자랑 이렇게 살고 있는 것"이라고 부연했다.

    두 사람의 첫 만남 이야기도 공개됐다. 하하는 별에게 구애할 때 "노년 얘기를 했다. 아니면 가까운 미래를 했다"고 말했다. 별은 "나는 이런 얘기를 하는 남자를 처음 봤고, 정말 잘 살 거야 하는 의지가 너무 있어서"라고 밝혔다.

    하하는 "나는 이렇게 생각해. 우린 서로 이렇게 노력해주는 스타일이다. 이 아름답고 행복한 결혼생활을 계속 유지하려면 서로 계속 노력해야 한다. 서로 매력적으로 행동하는 것도 필요한 것 같다"고 조언했다.

    별이 "넌 나한테 매력적으로 행동했어?"라고 묻자 하하는 "매력적이지 않아?"라고 반문하며, 별에게 기습 뽀뽀하는 상황극을 펼쳐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두 사람은 부부의 개그 코드가 잘 맞는 것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하하는 "공감이 탁 되는! 둘이 있을 때 재미고 왔다 갔다 하면서 웃음꽃이 피면 좋은 것"이라고 전했다.

    시청률 집계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이날 방송된 '나 혼자 산다'의 시청률은 1부 10.9%, 2부 12.9%(모두 수도권 기준)였다. 광고주들이 주요 지표로 삼는 2049 시청률은 1부 7.7%, 2부 9.6%(모두 수도권 기준)였다.

    MBC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나 혼자 산다' 캡처)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