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현대차그룹, 추석 앞두고 협력사 납품대금 조기지급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자동차

    현대차그룹, 추석 앞두고 협력사 납품대금 조기지급

    뉴스듣기

    추석 앞두고 협력 자금부담 완화 위해 납품대금 1조 2천억 원 앞당겨 지급
    내수활성화 위해 온누리 상품권도 300억 원 어치 구매

    현대차 울산공장 (사진=자료사진)
    현대자동차그룹이 추석을 앞두고 협력사에 지급할 납품대금을 조기에 전달한다. 이와 함께 내수 활성화를 위해 300억 원 규모의 온누리상품권도 구매하기로 했다.

    현대차그룹은 9일, 추석을 앞두고 협력사의 자금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납품대금 1조 2,350억 원을 애초 지급일보다 앞당겨 추석 연휴 전에 지급한다고 밝혔다.

    납품대금 조기 지급은 현대차와 기아차, 현대모비스, 현대제철, 현대건설 등 5개 회사에 부품 및 원자재, 소모품 등을 납품하는 4천여 협력사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명절을 앞두고 상여금 등 각종 임금과 원부자재 대금 등 협력사들의 자금 부담을 줄여주려는 조치로 보인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자금 수요가 가장 많은 추석을 맞아 협력사들의 납품 대금을 앞당겨 지급하기로 했다"며 "이 자금이 2, 3차 협력사들에도 골고루 돌아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현대차그룹은 이와 함께 소비 진작과 내수 활성화를 위해 추석 연휴 전 온누리상품권 약 369억 원 어치도 구매한다.

    현대차그룹은 지난해 설과 추석에도 각각 약 447억 원, 약 120억 원의 온누리상품권을 구매하기도 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