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노컷V] 치어리더→중견사업가, '차이나드림' 이룬 그녀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인물

    [노컷V] 치어리더→중견사업가, '차이나드림' 이룬 그녀

    뉴스듣기

    에어로빅 강사였던 조수진씨, 24년째 중국에서 사는 이야기

    수진댄스회사 대표, 아우어베이커리 대표. 베이징에 거주중인 한국인 조수진씨의 직함이다.

    20살 때 중국어를 배우러 중국에 갔다가 눌러 앉은지 24년이 흘렀다.

    그 동안 중국 농구협회 치어리더, 베이징올림픽 치어리더팀 공연감독, 후난위성 천하여인 MC 등을 역임했다.

    스스로 '차이나 드림'을 이뤘다는 그녀의 이야기를 들어보자.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