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영산강환경청,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체 16곳 적발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영산강환경청,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체 16곳 적발

    뉴스듣기

    영산강유역환경청 전경(사진=영산강유역환경청 제공)
    영산강유역환경청은 광주 지역 산단과 인근 지자체 환경오염물질 배출업체를 대상으로 한 통합 점검 결과 16개 업체에서 21건의 위반사항을 적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적발된 주된 유형은 허가를 받지 않은 대기배출시설을 설치해 조업하거나 대기오염시설을 부적정하게 운영한 경우가 대부분이었다.

    이번 점검은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물질을 다량으로 배출할 것으로 판단되는 업체에 대해 오염도 조사를 병행함으로써 향후 환경오염으로 인한 피해를 줄이는 데 중점을 뒀다.

    또한 환경관리가 취약한 영세 소규모 업체에 대해서는 녹색환경기술지원센터 등 전문가들로 구성된 기술지원단으로 기술지원 서비스를 제공해 업체의 자율적 개선 노력을 키우기 위한 노력에도 힘을 기울였다.

    영산강유역환경청은 위반 행위가 심각하다고 판단된 6개 업체를 직접 수사한 뒤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며 나머지 업체들에 대해서는 지자체에 통보한 뒤 과태료 등의 행정처분을 요청할 방침이다.

    영산강유역환경청 관계자는 "지자체 등과 함께 통합점검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지역의 환경문제를 개선하는 데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점검은 지난 7월 16일부터 27일까지 광주시 등 관계기관과 합동으로 이뤄졌다.

    추천기사

    노컷뉴스 채널구독 이벤트 홍보배너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