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근무 시간 여직원에게 노래 시킨 부구청장님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건/사고

    근무 시간 여직원에게 노래 시킨 부구청장님

    뉴스듣기

    사진 찍자고도 요구…부산진구 부구청장 대기발령 조치

    (사진=자료사진)
    근무시간에 여직원에게 노래를 시키고 함께 사진을 찍은 부산의 한 부구청장이 대기발령 됐다.

    부산진구는 지난 1일 취임한 권갑현 부산진구 부구청장이 지난 10일 자로 대기발령 조치됐다고 13일 밝혔다.

    부산진구에 따르면 권 부구청장은 이번 달 초 구청 내 한 사무실을 방문해 직원과 인사를 하던 중 한 젊은 여직원에게 노래를 불러보라고 요구했다.

    해당 직원은 처음에는 거절했지만, 결국 동료 직원들 앞에서 노래를 부른 것으로 알려졌다.

    권 부구청장은 또 안면이 있는 다른 여직원과 근무 시간에 사무실에서 함께 사진을 찍자고 요구했으며, 해당 직원이 거절하자 직접 여직원 옆에 다가가 사진을 찍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 밖에 일부 여직원에게 결혼 여부나 남자친구가 있는지를 캐묻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은숙 구청장은 이 같은 보고를 받은 뒤 이를 공무원 복무윤리 규정 위반과 직장 내 성희롱으로 보고 부산시에 인사 조치를 요구했다.

    이에 대해 권 부구청장은 노조 게시판을 통해 "부임 후 먼저 직원들에게 다가가서 서먹함을 없애볼까 하는 마음에 한 행동"이라고 해명하며 "부산진구와 직원 여러분께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사과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