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광주 서구, 소통·문화 '개방형 경로당' 운영 '눈길'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광주 서구, 소통·문화 '개방형 경로당' 운영 '눈길'

    뉴스듣기

    광주 서구 화정4동에 위치한 방구경로당이 지역주민과 함께 문화․ 교양․취미활동 등을 공유하는 커뮤니티 공간으로 탈바꿈했다.(사진=광주 서구청 제공)
    광주 서구 화정4동에 위치한 방구 경로당이 지역주민과 함께 문화·교양·취미활동 등을 공유하는 커뮤니티 공간으로 탈바꿈해 눈길을 끌고 있다.

    13일 광주 서구에 따르면 방구 경로당은 그동안 단순 쉼터 역할만 하던 경로당을 지역커뮤니티 센터로 재정립해 지역주민이 함께 어울리는 소통과 문화의 공간으로 공유하기 위해 최근 변화를 도모하고 있다.

    방구 경로당은 화정4동의 중심부에 위치해 있고 동 행정복지센터와 인접해 행정의 연계·지원 및 주민의 접근성이 용이하다.

    지상 2층 건물로 1층 30.38㎡, 2층 84.38㎡ 공간에 1층은 경로당으로 활용 중이나 2층은 유휴공간으로 방치돼 있어 이를 활용할 계획이다.

    서구는 방구 경로당을 빛고을 거점 경로당으로 명명하고 매주 금요일 오전 '꽃할배 집밥요리사', '건강체조 요가교실', '백발백중 한궁교실'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프로그램은 오는12월까지 운영되며 프로그램이 없는 평상시에는 경로당을 지역주민에게 개방해 단체회의, 소모임 등에 활용한다.

    서구는 경로당이 지역의 중심이 되도록 체제를 전환해 세대통합을 통한 지역사회의 역동성을 복원할 방침이다.

    서구청 관계자는 "경로당이 어르신들만의 특정시설이 아닌 지역주민들에 개방된 소통과 문화의 구심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는 등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노컷뉴스 채널구독 이벤트 홍보배너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