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한화, 22조 원 투자해 3만5천 명 고용한다…"성장정책 동참"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기업/산업

    한화, 22조 원 투자해 3만5천 명 고용한다…"성장정책 동참"

    뉴스듣기

    한화그룹, 5년간 22조 원 투자해 3만 5천 명 고용 계획 발표
    한화 "중장기 투자규모 확대로 정부 성장정책에 적극 동참"
    2023년까지 매출 100조 원 달성 목표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창원공장에서 조립되는 항공기. (사진=한화그룹 제공)
    한화그룹이 5년간 22조 원을 투자해 3만 5천 명을 신규 고용하는 중장기 투자계획을 내놓았다.

    한화는 2023년까지 22조 원을 투자해 핵심사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3만 5천 명을 신규채용하겠다고 12일 밝혔다. 투자와 고용을 통해 2023년까지 매출 100조 원을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우선 한화는 2022년까지 핵심사업과 글로벌 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22조 원을 쏟아붓는다. 연평균 투자금액이 4조 4천억 원으로 이는 최근 3년 평균치인 3조 2천억 원보다 37% 늘어난 수치다.

    항공기부품 및 방위산업 분야의 해외 진출과 글로벌 경쟁력 강화에 4조 원을 투자한다. 국산 무기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리고 방위산업 '한류(韓流)'를 이끈다는 계획이다.

    석유화학 부문에서도 원가경쟁력 확보와 글로벌 시장 확대를 위해 5조 원을 투자하기로 했다.

    세계 1위를 지키고 있는 태양광 분야도 '신재생에너지 3020'정책에 발맞춰 대규모 투자를 진행하고 고용 창출 효과가 큰 서비스산업에서도 신규 리조트와 복합쇼핑몰 신설 등 4조 원이 투입된다.

    한화는 대규모 투자와 함께 정부의 성장정책에 동참하겠다며 신규 채용 및 일자리 창출 계획도 내놓았다.

    (사진=한화그룹 제공)

    우선 한화는 향후 5년간 3만 5천 명 신규 채용하고 일자리 창출에 적극적으로 나선다고 밝혔다.

    그동안 한화그룹의 연간 일자리 창출 규모는 3~4천 명 수준에서 2016년부터 태양광 공장 신설 등 국내 신사업에 진출하며 매년 6천여 명까지 확대했지만 앞으로 5년간 역대 최대 규모인 7천 명까지 채용할 계획이다.

    앞서 한화는 이미 올해 초에도 그룹 내 상시적,지속적 직무에 종사하는 비정규직 직원 868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하기도 했다.

    대규모 투자와 신규채용 계획을 밝힌 한화는 청년과 벤처기업 육성을 위한 사업에도 나선다.

    청년 및 스타트업 지원을 위한 투자펀드를 운용하고 한화의 인재육성 사회공헌 프로그램이자 플랫폼인 '드림플러스'를 통해 청년 취업과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 해외 진출 지원을 위한 사업을 진행한다.

    한화그룹 관계자는 "투자와 고용을 통한 신성장동력 확보와 함께 기업의 사회적 가치도 동시에 실현할 계획"이라며 "협력업체와의 상생과 동반성장을 위한 지원, 청년들의 창업과 취업을 위한 플랫폼 구축 및 CSR활동을 지속해서 전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