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리오넬 메시, FC바르셀로나 주장 완장 찬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축구

    리오넬 메시, FC바르셀로나 주장 완장 찬다

    뉴스듣기

    2018-2019시즌 FC바르셀로나 주장단. (사진=FC바르셀로나 홈페이지)
    리오넬 메시(FC바르셀로나)가 주장 완장을 찬다.

    FC바르셀로나는 10일(현지시간) "메시가 팀의 첫 번째 주장을 맡는다. 세르히오 부스케츠가 2번째, 헤라르드 피케가 3번째, 세르지 로베르토가 4번째 주장으로 2018-2019시즌 활약한다"고 전했다.

    메시는 2014-2015시즌부터 주장단으로 활약했다.

    당시 첫 번째 주장은 카를레스 푸욜이었다. 이후 사비와 이니에스타가 차례로 첫 번째 주장을 맡았고, 주장 완장이 메시에게로 넘어왔다.

    두 번째 주장으로 올라선 부스케츠 역시 2014-2015시즌부터 주장단이었다. 메시와 부스케츠, 그리고 세 번째 주장 피케, 네 번째 주장 로베르토 모두 FC바르셀로나 유스 출신이다. 주장단이 모두 유스 출신으로 채워진 것은 2014-2015시즌 이후 처음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