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아구에로 멀티골' 맨시티, 첼시 꺾고 커뮤니티 실드 우승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축구

    '아구에로 멀티골' 맨시티, 첼시 꺾고 커뮤니티 실드 우승

    뉴스듣기

    클럽 역사상 최초의 200골 돌파 공격수 등극

    맨체스터시티는 세르히오 아구에로의 멀티골을 앞세워 2018~2019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개막을 앞두고 열린 첼시와 커뮤니티 실드에서 2-0으로 우승했다.(사진=잉글랜드축구협회 공식 트위터 갈무리)
    세르히오 아구에로는 명실상부한 맨체스터시티의 전설이다.

    아구에로는 6일(한국시각)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첼시와 2018 커뮤니티 실드에서 멀티골을 터뜨리며 맨시티의 2-0 승리를 이끌었다.

    2017~2018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우승팀 맨시티는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우승팀 첼시를 맞아 한 수 위의 경기력을 뽐냈다. 2012년 이후 6년 만에 커뮤니티 실드에서 우승한 맨시티는 통산 5번째 우승을 기록했다.

    아구에로는 전반 13분 결승골을 꽂은 데 이어 후반 13분 추가골까지 터뜨리며 맨시티의 간판 공격수다운 활약을 펼쳤다. 이 경기에서 2골을 추가한 아구에로는 맨시티 클럽 역사상 최초로 200골을 기록한 선수가 됐다.

    경기 후 아구에로는 "굉장히 중요한 승리였다. 감독이 원했던 결과이기에 더욱 기쁘다"라며 "새 시즌의 가뿐한 출발이다. 더 높은 곳을 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펩 과르디올라 감독 역시 "이 결과는 매 경기를 준비하는 우리의 성과를 보여준다. 시즌 막판에는 우리의 향상된 수준을 보여주겠다"고 말했다.

    마우리시오 사리 감독 체제로 첫 공식 경기를 치른 첼시는 2018 러시아월드컵에 참가했던 일부 핵심자원의 공백을 뼈저리게 느낀 한판이었다.

    추천기사

    노컷뉴스 채널구독 이벤트 홍보배너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