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YG "최지우 남편 신상, 사업에 선입견 줄까 봐 비공개한 것"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연예가 화제

    YG "최지우 남편 신상, 사업에 선입견 줄까 봐 비공개한 것"

    뉴스듣기

    지난 3월 29일 사업가인 연인과 결혼한 배우 최지우 (사진=황진환 기자/자료사진)
    배우 최지우 측이 남편 신상 관련 보도에 대해 입장을 냈다.

    최지우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10일 "보도된 대로 최지우 씨의 남편분은 9살 연하의 O2O(Online to Online)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는 애플리케이션 회사 대표"라고 밝혔다.

    YG엔터테인먼트는 "남편분의 신상을 공개하지 않았던 것은 사업이나 다른 일들에 괜한 선입견을 주어 서로에게 부담이 될 수도 있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라고 전했다.

    이어, "최지우 씨와 남편분은 현재 가정과 일에 모두에 충실하며 행복한 신혼생활을 보내고 있다. 배우자와 가족들을 배려한 최지우 씨의 깊은 뜻을 다시 한번 헤아려주시어 더 이상의 근거 없는 추측은 자제해주시길 정중하게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앞서 디스패치는 최지우의 결혼이 철저하게 비밀리에 진행됐고 남편에 관해서도 미확인 정보만 많았다며 남편 A 씨의 개명 등 신상과 관련된 보도를 했다.

    최지우는 지난 3월 29일 1년여간 교제한 연인과 결혼했다. 워낙 갑작스러운 깜짝 발표였기에 이목이 쏠렸다. 당시 최지우는 팬 카페에 글을 남겨 신랑과 가족들이 공인이 아니어서 결혼 소식을 미리 알리지 못했다며 팬들에게 양해를 구한 바 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