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강동원-한효주 열애설 부인 "일정 겹친 것뿐" 해명

뉴스듣기


연예가 화제

    강동원-한효주 열애설 부인 "일정 겹친 것뿐" 해명

    뉴스듣기

    미국에서 함께 찍힌 사진 퍼지며 열애설 확산
    "맛집 공유하는 친한 동료"-"친한 선후배 사이"

    배우 강동원과 한효주의 소속사가 열애설을 부인했다. (사진=워너브러더스 코리아㈜ 제공) 확대이미지

     

    배우 강동원과 한효주가 최근 미국에서 함께 찍힌 사진이 퍼지면서 열애설에 휩싸인 가운데, 두 사람의 소속사는 "친한 선후배 사이"라고 부인했다.

    강동원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8일 오후 언론을 통해 "강동원 씨는 현재 미국에서 영화 촬영을 준비 중이고, 한효주 씨는 다른 영화 관계자 미팅과 휴식을 위해 미국을 방문했다고 한다"고 밝혔다.

    이어, "두 사람은 평소에도 맛집을 공유하는 친한 동료 사이라 일정이 겹치는 동안 몇 번 지인들과 함께 식사했고, 문의 주신 사진은 여러 관계자와 동행 중 찍힌 사진인데 아무래도 얼굴이 알려진 배우 두 사람에게만 관심이 쏠린 것 같다"고 전했다.

    한효주의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도 같은 날 "한효주 씨는 지난 5월 작품 관계자 미팅과 휴식을 위해 미국에 머무르는 동안 강동원 씨의 미국 일정과 짧은 기간 일정이 겹쳐져 지인들과 동석해 몇 차례 식사를 함께했다"며 "두 배우는 좋은 선후배 사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강동원과 한효주가 함께 찍힌 사진이 올라와 큰 화제를 모았다. 두 사람은 지난 2월 개봉한 영화 '골든슬럼버'와 오는 25일 개봉하는 '인랑'에 동반 출연한 바 있다. 한편, 강동원의 첫 할리우드 진출작 '쓰나미 LA'(감독 사이먼 웨스트)는 지난 4월 촬영을 시작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