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늘어지는 여름철, 해양안전은 바짝 졸라매야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전북

    늘어지는 여름철, 해양안전은 바짝 졸라매야

    뉴스듣기

    군산해수청, 여름철 해상교통 안전대책 수립·실시

    군산지방해양수산청(청장 홍상표)은 오는 8월까지 여름철 해상기상과 해상교통 특성을 반영한 여름철 해상교통 안전대책에 나선다.

    이번 안전대책은 △여름철 선박운항 취약요인 집중점검 △태풍 등 기상악화로 인한 해양사고 예방활동 전개 △휴가철 선박 이용객 증가 대비 안전관리 강화 △안전수칙 준수를 위한 현장 안전의식 제고 △해양사고 예방과 대응 협력체계 강화 등을 중점으로 시행된다.

    여름철은 장마와 국지성 폭우로 인한 시정불량과 태풍으로 인한 강풍 등의 영향을 받으며, 휴가철 여객선과 낚싯배의 이용객 증가와 고온다습한 날씨로 인한 종사자의 근무 집중력이 저하되는 시기로 최근 5년간 연평균 517건의 해양사고가 발생했다.

    홍상표 군산지방해양수산청장은 "유관기관과 협력해 여름철 해상교통 안전대책을 추진함으로써 무더운 여름철에도 해양안전을 확보하고 '안전한 군산항'을 만드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추천기사

    노컷뉴스 채널구독 이벤트 홍보배너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