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멸종위기 반달가슴곰, 불법 올무로 목숨 잃어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제 일반

    멸종위기 반달가슴곰, 불법 올무로 목숨 잃어

    뉴스듣기

    종 복원 위해 방사된 반달가슴곰, 이동형 올무에 발목 걸려 숨진 채 발견

    올무에 걸린 채 죽은 반달가슴곰(KM-55)
    정부가 종 복원 작업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는 멸종위기종인 반달가슴곰이 불법 엽구에 걸려 숨졌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은 14일 광양 백운산 지역에서 활동하던 반달가슴곰(KM-55)이 올무에 걸려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KM-55는 작년 7월부터 백운산 일원에서 활동하던 반달가슴곰으로, 위치추적을 위해 부착한 발신기로부터 이상음이 수신돼 14일 현장을 확인한 결과 오른쪽 앞발이 이동형 올무에 걸려 숨진 채 발견됐다.

    이동형 올무는 나무 등에 고정하는 대신 절단목에 철사형 올무를 달아 야생동물이 올무에 걸린 채 돌아다니다 폐사하게 만드는 불법 엽구다.

    공단은 불법 엽구 설치자에 대한 수사를 의뢰하는 한편, 반달가슴곰을 비롯한 야생동물과의 공존을 위한 주민 협력 사업을 강화할 계획이다.

    송동주 국립공원관리공단 종복원기술원장은 "지난 5월 발족한 공존협의체를 통해 서식 예상지역에 대한 불법 엽구 수거 등 서식지 보호활동을 더욱 강화하겠다"라고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