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Tech

    니콘, FX 포맷 500㎜ 초망원 단초점 렌즈 개발

    오디오뉴스NOVO도움말

    니콘 AF-S NIKKOR 300㎜ f/4E PF ED VR 단초점 렌즈 (자료사진)
    니콘이미징코리아(대표 키타바타 히데유키)는 뛰어난 기동력과 광학 성능을 갖춘 니콘 FX 포맷 DSLR 카메라 전용 초망원 단초점 렌즈 'AF-S NIKKOR 500㎜ f/5.6E PF ED VR'을 개발한다고 14일 발표했다.

    이번에 발표한 신제품 개발은 지난 2015년 1월 발매된 초경량 망원 단초점 렌즈 'AF-S NIKKOR 300㎜ f/4E PF ED VR'과 동일한 PF(Phase Fresnel, 위상 프레넬) 렌즈를 채용해 큰 폭의 소형화, 경량화를 실현한 고성능 초망원 렌즈이다.

    니콘이 개발한 PF 렌즈는 빛의 회절 현상을 이용해 색수차를 효과적으로 보정하는 것이 특징으로, 이러한 효과는 렌즈를 보다 얇고 가볍게 만들 수 있도록 도와준다.

    해당 기술을 적용한 이번 제품은 초점 거리 500㎜의 초망원 렌즈이면서도 손쉬운 핸드 핼드 촬영을 지원한다. 높은 휴대성으로 보다 다양한 촬영 상황에서 활용 가능하며, 스포츠 경기와 같이 움직임이 빠르고 예측하기 어려운 피사체를 포착할 때에도 유용하다.

    니콘이미징코리아 키타바타 히데유키 대표는 "이번 신규 개발 렌즈는 니콘의 우수한 광학 기술을 반영해 제품 활용성과 사용성을 크게 높인 것이 특징"이라며 "앞으로도 오랜 기간 축적한 높은 기술력을 바탕으로 혁신적인 제품을 선보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발매 시기와 가격 등 제품 세부 정보는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지방선거 탑 뉴스

    많이본 뉴스

    재·보궐선거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