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태흠, 한국당 최고위원직 사퇴…"홍준표 견제 역부족"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회(정당)

    김태흠, 한국당 최고위원직 사퇴…"홍준표 견제 역부족"

    뉴스듣기

    "낡고 무너진 집 부수고 새 집 지어야…작은 밀알 되겠다"

    자유한국당 김태흠 의원. (사진=의원실 제공)
    자유한국당 김태흠 최고위원이 14일 사퇴했다. 김 최고위원은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최고위원으로서 지난 1년 동안 홍준표 대표를 견제하기 위해 고군분투 했지만 역부족이었다. 수시로 무기력함을 느꼈다"며 "결과적으로 오늘 당이 이런 (지방선거) 결과를 맞이하게 된 데 대해 책임을 통감한다. 책임을 지고 최고위원직을 사퇴한다"고 밝혔다.

    친박(親朴)계로 분류됐던 그는 "시대에 뒤떨어진 보수의 가치를 버리고, 시대에 맞는 보수 가치 재정립을 선행했어야 했다"며 "또한 범(凡) 보수 우파를 새로운 보수 가치의 기치 아래 통합하고, 정책을 제시하고, 당의 문호를 개방하는 등 혁신을 했어야 했다"고 지적했다.

    김 최고위원은 "그러나 홍 대표는 측근 챙기기, 비민주적이고 독선적인 당 운영, 부적절한 언행으로 일관하며 보수우파의 품격마저 땅에 떨어뜨렸다"고 비판했다. 그는 "이제 한국당이라는 낡고 무너진 집을 과감히 부수고, 새롭고 튼튼한 집을 지어야 할 때"라며 "저도 당이 거듭나는데 작은 밀알이 되겠다"고 덧붙였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