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지상 최대 낙원 '두브로브니크' 100배 즐기기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여행/레저

    지상 최대 낙원 '두브로브니크' 100배 즐기기

    • 2018-06-12 15:00
    뉴스듣기

    유럽인들의 완벽한 은둔 휴양지로 인기 높았던 크로아티아 아드리아해의 도시들이 이제는 우리나라 여행객들도 많이 찾는 유명 관광지로 발돋움하고 있다.

    동유럽에서도 가장 낭만적인 여행지로 꼽히는 크로아티아의 두브로브니크는 동화 속 그림처럼 아름다운 풍경으로 전 세계 여행객들을 발길을 이끌고 있다. (사진=스위트유로 제공)
    특히 두브로브니크는 지상낙원이라 불릴 정도로 아름다운 모습을 자랑한다. 이곳에는 고딕 양식의 궁전, 수도원, 분수 등이 그대로 보존돼 있으며 도시 전체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될 만큼 역사와 그 의미도 깊다.

    낭만 가득한 동유럽의 국가 크로아티아. 로맨틱한 풍경을 배경으로 이국적인 문화를 느낄 수 있는 크로아티아 여행을 꿈꿔온 적이 있다면 참고하자.

    유럽 전문여행사 스위트유로가 두브로브니크를 즐기는 데 필요한 정보를 골라 소개한다.

    ◇ 숙소

    두브로브니크는 최근 핫하게 부상한 휴양지로 인기 있는 숙소나 주요 관광지에 위치한 숙소의 경우 예약이 어렵다. 그리고 휴양지답게 숙박 요금도 휴가 시즌에는 2배 이상 오른다. 또한 구시가지에 있는 숙소들은 2박 이상부터 예약이 가능한 곳도 비일비재하다.

    반면 구시가지에서 조금 떨어져 있는 버스 터미널 근처에는 저렴한 호텔이나 리조트, 고급 호텔 등 다양한 숙소가 있으니 참고하자.

    스르지산 정상에서 내려다본 두브로브니크. 아름다운 풍광에 탄성이 절로 나올 정도다. (사진=스위트유로 제공)
    ◇ 추천 코스

    사실 두브로브니크는 구시가지에 웬만한 관광명소가 모두 모여있다. 그래서 따로 추천코스를 참고하지 않아도 될 만한 여행지이기도 하다. 하지만 아름다운 두브로브니크의 풍경을 만끽할 수 있는 스르지산이 더해지면 그야말로 완벽하다. 케이블카를 타고 편하게 오르니 체력적인 부담도 전혀 없다.

    ◇ 성벽 투어

    두브로브니크 성벽은 유럽에서 가장 유명한 성벽 중 하나다. 두브로브니크를 둘러싸고 있는 이 성벽은 여행객들이 반드시 경험하는 코스다.

    미국 드라마 '왕좌의 게임' 촬영지기도 한 두브로브니크 성벽 위에선 도시는 물론 아름다운 해변을 감상할 수 있다. 단 낮에는 너무 더울 수 있으니 정오를 피해 투어할 것을 추천한다.

    ◇ 성당 탐방

    두브로브니크의 구시가에는 둘러 볼 만한 몇몇 성당이 있다. 첫째, 성 블라이세 성당이다. 두브로브니크의 수호성인 '성 블라이세'를 기리는 곳으로 무려 14세기에 지어졌다. 치유의 성인으로 알려져 있는 성 블라이세의 유물이 보관돼 있으며 라파엘로 같은 유명 화가들의 작품도 관람할 수도 있다.

    유럽에서 가장 오래된 루드르 동굴의 성모가 모셔져 있는 이그나티우스 성당도 빼놓지 말자.

    만약 크로아티아 두브로브니크를 알차게 즐기고 싶다면 자유여행과 패키지여행의 장점을 골라 만든 스위트유로의 슬림 배낭여행 상품에 주목하자.

    7박 9일의 일정 동안 자그레브, 플리트비체, 자다르, 스플리트, 두브로브니크 등 크로아티아의 주요 5개 도시는 물론 오스트리아의 비엔나까지 한 번에 둘러볼 수 있으며 주말을 낀 일정으로 최적의 동선을 구축했다.

    스위트유로 지난 참가자들의 모습. 마음 맞는 또래 친구들과 함께 즐거운 추억을 만들어보자. (사진=스위트유로 제공)
    여기에 두 명의 전문 인솔자, 9인승 전용차량(고급 미니밴)을 통해 편안하면서도 편리한 여행을 선사한다. 여기에 노 팁, 노 옵션, 노 쇼핑, 노 택스로 패키지여행의 단점을 보완한 것도 주목할 만하다.

    국외 인솔자 자격증(T/C)과 국제 운전면허증을 소지하고 해외 운전 경험이 많은 스위트유로 소속 인솔자가 전 일정 함께해 여행의 안전은 물론 현지 긴급상황에도 즉각적인 대처가 가능하다.

    여기에 도심 중심가에 위치한 숙소를 선정해 짧은 이동거리는 물론 여행하기에 최적화된 위치로 최대의 자유시간을 보장하며 야간 이동을 줄여 여행의 피로를 최소화했다.

    특히 이번 상품은 크로아티아를 여행하기 가장 좋은 계절인 가을에 떠나며 9월 1일(토)부터 9월 9일(일) 그리고 10월 13일(토)부터 10월 21일(일)까지 두 가지 일정으로 준비됐다.

    취재협조=스위트유로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