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한나라당 여론조작 의혹···'드루킹' 맡은 형사3부 배당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법조

    한나라당 여론조작 의혹···'드루킹' 맡은 형사3부 배당

    뉴스듣기

    한나라당·새누리당 매크로 여론 조작 고발 건, 형사부 배당
    검찰, 경찰 수사지휘 여부 검토중

    (사진=자료사진)
    자유한국당 전신인 한나라당·새누리당이 여론을 조작한 의혹과 관련해 검찰이 해당 고발 사건을 '드루킹 댓글조작' 조사 부서인 형사3부에 배당했다.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이진동 부장검사)는 한나라당·새누리당이 매크로(자동입력 반복)를 이용해 여론을 조작했다는 고발 사건을 맡았다고 12일 밝혔다. 검찰은 이 사건을 경찰을 통해 수사지휘할지 여부를 검토하고 있다.

    정치권 등에 따르면, 한나라당은 2006년 지방선거 등에서 매크로를 이용해 댓글과 공감 클릭 수를 조작한 의혹을 받고 있다.

    새누리당 역시 2014년 지방선거에서 매크로를 이용해 일명 '가짜뉴스'를 유포한 의혹을 받는다. 2012년에는 박근혜 당시 대통령 후보 캠프에서 여론을 조작하려 한 정황도 드러났다.

    앞서 민주당은 지난 7일 "공소시효가 얼마 남지 않았고, 광범위한 증거인멸이 발생할 수 있어 검찰의 신속한 수사를 촉구한다"며 서울중앙지검에 고발장을 제출했다.

    추천기사

    노컷뉴스 채널구독 이벤트 홍보배너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