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길 잃은 장애 아동 부모 찾아준 고교생 '선행상'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남

    길 잃은 장애 아동 부모 찾아준 고교생 '선행상'

    양산고 3학년 김수광·김승환·홍성환, 양산경찰서장상 받아

    (사진=경남교육청 제공)
    보호자를 잃어버린 장애 어린이들을 돌보고 부모에게 인계를 도와준 경남 양산의 고등학생들이 선행상을 받았다.

    양산경찰서는 양산고 3학년인 김수광·김승환·홍성환 학생에게 서장상을 수여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 5일 양산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어린이잔치 한마당 행사장에서 봉사활동을 하고 있었다.

    그런데 물놀이 행사장에서 옷을 벗는 등의 행동을 하며 보호자를 잃어버린 장애 어린이 6명을 발견하고, 주변의 천 등을 가져와 몸을 감싸줬다.

    이들은 아이들을 보호하면서 인근 미아보호소로 데려가 부모를 찾아 주는 데 큰 역할을 했다.

    경찰은 이들 학생이 기지를 발휘해 장애 어린이들에게 도움을 준 점을 높이 평가해 선행상을 수여했다.

    학생들은 "아이들에게 도움을 됐다니 뿌듯하고, 순간적으로 판단해 행동한 것이 의미있는 일이 될 줄 몰랐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