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야구

    '치열한 1·2위 대결' 두산-SK, 잠시 쉬어간다

    15일 SK와 홈 경기에서 2점 홈런으로 역전승의 발판을 놓은 두산 포수 양의지.(자료사진=두산)
    뜨거운 맞대결을 펼치고 있는 프로야구 1, 2위 팀이 잠시 쉬어간다.

    두산과 SK가 17일 오후 6시 30분 서울 잠실구장에서 맞붙을 예정이던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 리그' 경기가 비로 취소됐다. 이날 경기는 9월 이후 추후 일정으로 재편성된다.

    앞선 2경기에서 두 팀은 치열한 접전을 펼쳤다. 두산이 15일 1점 차로 뒤진 9회말 박건우의 동점타, 김재환의 끝내기 2점 홈런으로 6-4로 이긴 데 이어 16일에도 3루수 허경민의 눈부신 호수비 속에 5-3으로 이겼다.

    올 시즌 두산이 SK에 3승2패로 앞서 있다.두산이 28승14패로 단독 1위를 고수한 가운데 공동 1위였던 SK는 26승16패로 2경기 차 2위를 유지했다. 두산은 주말 롯데와 사직 원정, SK는 KIA와 광주 3연전을 치른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