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포항남부소방서-포스텍, 화재 현장 효율적인 통신 길 열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포항

    포항남부소방서-포스텍, 화재 현장 효율적인 통신 길 열다

    뉴스듣기

    (사진=포항남부소방서 제공)
    포항남부소방서는 포스텍과 함께 내장형 안테나를 포함한 무전기 일체형 소방 헬멧을 직무 발명해 공동으로 특허를 출원했다고 18일 밝혔다.

    화재현장에서 효율적인 소방 작업 지시와 현장관련정보 전달을 위해 현장지휘자와 화재진압대원간의 원활한 무선교신이 요구돼 왔다.

    이번 무전기 일체형 소방 헬멧 발명은 심학수 예방안전과장과 함께 포스텍 홍원빈 교수 외 6명이 약 2개월간 연구 끝에 개발됐다.

    외장 스피커를 통해 무선으로 무전 정보를 출력할 수 있는 무전기를 기존에 소방대원에게 보급된 소방 헬멧에 탈부착이 가능하다.

    소방서는 화재 현장 및 긴급 상황 등에서 안정적인 무전 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했다.

    포항남부소방서 심학수 예방안전과장은 "다년간 화재현장에서 느낀 문제점을 해결하고자 무전기 일체형 소방 헬멧을 개발할 수 있었다"면서 "모든 소방대원들에게 보급돼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데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지금까지 화재진압대원들은 무전기를 관창 및 각종장비를 조작하기위해 방화복 상의 등에 끼워놓거나 이어폰을 꽂고 사용하는 실정이었다.

    주변 소음으로 인해 수신된 음성을 정확히 듣기 어렵고, 이어폰 또한 쉽게 탈착될 수 있는 문제가 있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