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광주

    광주대 총학생회, 나눔 실천 출범식 눈길

    오디오뉴스NOVO도움말

    행사비 아껴 쌀 340㎏ 기증

    (사진=광주대 제공)
    광주대학교 총학생회가 출범식 행사비용을 절약한 예산으로 쌀을 구매해 지역 사회복지기관에 전달했다.

    광주대 총학생회는 14일 학교 체육관에서 2018학년도 광주대 학생자치기구 연합 출범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김혁종 총장과 학교 주요 보직자, 총학생회, 총동아리연합회 임원, 재학생, 지역 대학 총학생회 관계자 등 1천여명이 참석했다.

    출범식은 김혁종 총장의 격려사와 정영호 총학생회장의 출범선언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이날 총학생회는 출범식 행사를 간소화해 마련한 행사 비용으로 쌀 340㎏을 구입한 뒤 광주남구자원봉사센터에 전달해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광주대는 남구자원봉사센터와 협약을 맺고 자원봉사 등을 펼치고 있다.

    해마다 연말이 되면 교직원과 학생들이 함께 김장나눔 행사를 갖고 지역 복지시설 및 소외 계층에 김장 김치를 전달하고 있다.

    광주대 정영호 총학생회장은 "지역사회와 함께하자는 의미에서 34회 총학생회 출범을 기념해 340㎏의 쌀을 기부했다"며 "앞으로 학우 여러분이 보람찬 1년, 행복한 1년이 될 수 있게 총학생회가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광주대 김혁종 총장은 "학생복지 증진은 물론 학교의 발전과 지역 사회를 위해 배려하고 관심을 가져야한다"며 "학생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담아 건전한 대학문화를 만드는데도 노력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