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檢, '고객돈 횡령' 가상화폐 거래소 3곳 압수수색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법조

    檢, '고객돈 횡령' 가상화폐 거래소 3곳 압수수색

    뉴스듣기

    지난 12일부터 사흘에 걸쳐 진행…"횡령 규모 파악중"

    가상화폐 (사진=자료사진)
    검찰이 횡령 혐의를 받고 있는 가상화폐 거래소 세 곳에 대해 압수수색을 했다.

    서울남부지검 금융조사2부는 14일 서울 여의도에 있는 한 가상화폐 거래소를 포함해 거래소 세 곳에 대해 압수수색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압수수색은 지난 12일부터 사흘에 걸쳐 진행됐다.

    검찰에 따르면 이들 거래소는 가상화폐 거래 고객의 자금을 대표이사 명의의 계좌로 이체하는 등 돈을 빼돌린 혐의를 받고 있다.

    검찰은 현재 회계 관련 자료와 휴대전화 등을 확보해 디지털 포렌식 분석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검찰 관계자는 "아직 관련자에 대해 조사는 진행하지 않았다"며 "규모가 얼마가 될지는 아직 판단되지 않고 담당 직원들을 불러 조사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검찰은 횡령 혐의와 함께 이들 거래소가 가상통화 투자 등을 이유로 일반인들을 상대로 투자금까지 모은 것으로 보고 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