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역전승 이끈 멀티골, 손흥민의 당연했던 최고 평점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축구

    역전승 이끈 멀티골, 손흥민의 당연했던 최고 평점

    오디오뉴스NOVO도움말

    본머스와 리그 30라운드 원정서 시즌 17, 18호 골

    손흥민은 본머스 원정에서 결승골과 쐐기골을 연이어 꽂으며 토트넘에 4-1 역전승을 선물했다. 덕분에 유럽 현지에서도 이 경기에서 가장 빛난 선수로 손흥민을 꼽는 데 이견이 없었다.(사진=토트넘 공식 트위터 갈무리)
    승리를 이끈 주인공에게 최고의 찬사는 당연한 결과다.

    손흥민(토트넘)은 12일(한국시각) 영국 본머스의 바이탈리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본머스와 2017~2018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에서 2골을 터뜨리며 4-1 승리를 이끌었다.

    특히 손흥민은 토트넘의 간판 공격수 해리 케인이 경기 중 부상으로 교체된 가운데 해결사로 나섰다. 전반 35분에 터진 동점골의 시발점이 된 패스에 이어 후반 17분 자신이 역전골을 직접 꽂았다. 후반 42분에는 상대 골키퍼까지 제치는 완벽한 쐐기골까지 성공했다.

    손흥민은 최근 4경기에서 연속 골 맛을 보며 7골을 집중했다. 이 가운데 3차례나 멀티골을 성공할 정도로 절정의 컨디션을 기록 중이다. 덕분에 토트넘(18승7무5패.승점61)도 리그 4연승을 포함한 12경기 무패를 이어가며 리버풀(승점60)을 제치고 프리미어리그 3위로 올라섰다.

    경기 후 유럽 현지에서는 토트넘과 본머스의 경기에서 가장 빛난 선수로 손흥민을 꼽는 데 이견이 없었다.

    스포츠전문매체 '스카이스포츠'는 손흥민에 양 팀 출전 선수 가운데 가장 높은 평점인 9점을 줬다. 동시에 이 경기 최우수선수(Man Of the Match)로도 손흥민을 선정해 짜릿한 역전승의 주인공으로 인정했다.

    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도 2골을 넣은 손흥민과 1골 1도움한 오른쪽 측면 수비수 세르지 오리에를 나란히 9.1점으로 최고 평점을 줬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지방선거 탑 뉴스

    많이본 뉴스

    재·보궐선거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