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행복했다" 최귀화, '황금빛 내 인생' 종영 소감 밝혀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연예가 화제

    "행복했다" 최귀화, '황금빛 내 인생' 종영 소감 밝혀

    오디오뉴스NOVO도움말

    KBS2 주말극 '황금빛 내 인생'에서 한 여자만 바라보는 지고지순 순정남 강남구 역으로 분한 배우 최귀화가 최종회를 앞두고 종영소감을 밝혔다.

    최귀화는 11일 소속사 데이드림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너무 아쉽고 섭섭하다. 멜로라는 새로운 영역에 도전해봤는데, 어려움도 있었지만 즐겁고 행복한 시간이 많았다"고 전했다.

    이어 "저를 강남구로 만들어주신 감독님과 작가님, 모든 스텝분들, 무엇보다 강남구에게 많은 사랑과 관심, 응원 보내주신 시청자 여러분들께 감사드린다"고 했다. 그러면서 "마지막 최종회만을 남겨두고 있는데, 끝까지 함께해주시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그간 다양한 작품에서 강렬하고 날카로운 연기로 대중들을 만나왔던 최귀화는 '황금빛 내 인생'에서 따뜻하고 절절한 멜로 연기를 선보여 극의 재미를 더했다. 그가 마지막 최종회에서는 어떤 모습으로 시청자과 만날지 주목된다. '황금빛 내 인생' 최종회는 11일 오후 7시 55분 방송된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