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 대구

    과실연 "영남대 노석균 교수 해임 부당"

    (사)바른 과학기술사회 실현을 위한 국민연합(이하 과실연)은 12일 성명을 내고 "영남대가 노석균 상임 대표를 교수직에서 해임한 것은 관련 법률은 물론 시민사회의 건전한 상식에도 맞지 않는 무리한 조치"라고 지적했다.

    과실연은 이날 성명에서 "영남대가 노 대표를 상대로 낸 형사고소에 대해 검찰이 '혐의없음' 처분을 내렸고 영남대 노조도 징계 철회와 고소 취하를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한 것을 볼 때 이번 징계는 부당하고 무리한 조치라는 것을 확인시켜 주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지난해 5월 노 총장이 비영리 시민단체인 과실연 상임대표로 취임하던 당시, 법인이사회에서 상임대표 겸직 불허 결정을 내린 뒤 이를 따르지 않은 것을 징계 사유로 들기도 하는 등 상식적으로 이해할 수 없는 행위를 지속했다"고 비판했다.

    과실연은 "그동안 영남대가 벌여 온 일련의 조치들은 명백한 시민단체 활동 방해 행위이며 과실연의 설립이념인 바른 과학기술사회 실현에도 정면으로 배치되는 적폐"라며
    "노 교수에 대한 징계 철회와 과실연의 업무를 방해하고 명예를 훼손한 것에 대해 사과할 것"을 요구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