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DJI, 인터넷 차단 비행 기능 '로컬 데이터 모드' 출시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IT/과학 Tech

    DJI, 인터넷 차단 비행 기능 '로컬 데이터 모드' 출시

    보안업무에 민감한 정부기관·기업 등 활용에 적합

    드론 전문업체 DJI가 드론을 비행할 때 필요한 앱내 인터넷 트래픽을 막는 '로컬 데이터 모드(Local Data Mode)'를 출시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에 공개하는 기능은 정부 및 기업 고객에게 더욱 강화된 데이터 보안 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로컬 데이터 모드는 크리스털스카이와 일부 안드로이드 태블릿을 위한 ‘DJI 파일럿(Pilot)’ 앱의 다음 업데이트에 포함될 예정이다. 사용자가 로컬 데이터 모드를 활성화하면 앱은 인터넷 데이터의 송수신을 정지하는 방식이다. 해당 모드는 주요 기반 시설, 정부 기관의 프로젝트나 또는 기타 보안 등급이 높은 미션이 연루된 비행의 보안을 한 층 강화하는 목적으로 만들어졌다.

    로컬 데이터 모드는 모든 인터넷 데이터를 차단하기 때문에 사용자의 위치가 앱에 표시되지 않는다. 또한, 비행 구역의 지도나 비행 금지 구역 및 일시적인 비행 제한이 있는 지역 등 지오펜싱(geofencing) 정보를 수신하는 것도 불가능하다. 드론 사용자에게 펌웨어 업데이트 여부가 포함된 알림도 보낼 수 없다. 사용자가 로컬 데이터 모드를 해제해도 고도, 거리, 속도 같은 비행 로그의 원격 측정 데이터는 기체에 저장된다.

    로컬 데이터 모드의 작동 여부에 관계 없이 사용자가 촬영한 사진과 동영상은 항상 드론의 SD 카드에 저장되며, 사용자가 SNS, 항공촬영 커뮤니티인 SkyPixel 등의 웹사이트에 업로드하지 않는한 제3자와 공유가 불가능하다.

    사용자는 로컬 데이터 모드를 사용시 인터넷 트래픽 차단 등에 따른 일부 기능 제한에 대한 알림을 받게되며 비행 조종의 안전성에 대한 모든 책임을 지게된다.

    브랜던 슐만(Brendan Schulman) DJI 정책 및 법무 부서 부사장은 "로컬 데이터 모드는 DJI 제품을 활용해 세계 각지에서 민감한 작업을 펼치는 공공 및 민간 단체를 포함한 기업 고객들의 니즈에 부응하기 위해 개발한 기술"이라며 "DJI는 고객의 사진, 동영상, 비행 로그 정보를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로컬 데이터 모드는 더욱 높은 보안을 요구하는 고객들에게 한 층 강화된 보안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로컬 데이터 모드를 작동하려면 DJI 파일럿 앱에서 ‘Activate LDM Mode’를 클릭하고 비밀번호를 입력하면 된다. 이 비밀 번호는 로컬 데이터 모드를 종료하고 인터넷에 접속할 때도 필요하다.

    새로 구입한 드론은 먼저 사용자의 DJI 계정으로 로그인한 후 활성화해야 한다. 로컬 데이터 모드를 실행하기 전에 인터넷에 연결해 최신 펌웨어를 다운로드한 후 업데이트하는 것이 권장된다.

    월터 스톡웰 DJI 기술 규준 부서장은 "DJI는 고객의 니즈에 부응하기 위해 데이터 관리 옵션을 강화하는 로컬 데이터 모드를 개발했다"며 "고객의 관심사를 지원하는 로컬 데이터 모드를 개발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밝혔다.

    현지 규정로 인해 인터넷 연결이 필요한 장소 혹은 권장된 장소에서는 로컬 데이터 모드가 제한될 수 있다. DJI 파일럿 앱은 http://www.dji.com/matrice-200-series/info#downloads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