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정치 청와대

    文 취임 후 첫 TK 行 '안동 하회마을' 방문(종합)

    文 하회 탈놀이 관람 중 '어깨 춤' 추기도

    문재인 대통령이 6일 경북 안동하회마을 서애 류성룡 선생 종택인 충효당으로 들어서고 있는 모습. (사진=청와대 제공)
    문재인 대통령이 추석 연휴를 맞아 6일 부인 김정숙 여사와 함께 경북 안동 하회마을을 방문했다. 문 대통령이 취임이후 대구·경북(TK) 지역을 방문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문 대통령은 이날 낮 12시20분 안동 하회마을을 방문해, 류왕근 하회마을보존회 이사장의 안내를 받아 충효동과 영모각 등을 둘러봤으며, 서애 류성용 선생의 종손인 류창해씨 등 관계자들과 함께 충효동에서 오찬을 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안동의 대표적 탈춤인 하회 별신굿 탈놀이를 관람했다. 문 대통령은 특히 탈놀이 공연에 흥이 오르자 무대 한가운데로 나아가 어깨춤을 같이 추기도 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북촌댁 앞에서 안동시민들과 인사하는 모습. (사진=청와대 제공)
    문 대통령은 비가 내리는 날씨 속에서도 모여든 안동시민들과 일일이 악수하고 인사를 나눴다.

    문 대통령의 안동 방문에는 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과 유홍준 전 문화재청장, 유시춘 한국문화정책연구소 이사장 등이 함께 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