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文 "모난 미움 편견 버리길" 추석 앞두고 '달빛기도' 소개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정치 청와대

    文 "모난 미움 편견 버리길" 추석 앞두고 '달빛기도' 소개

    청와대 SNS로 대국민 추석인사…이해인 수녀의 시 인용



    문재인 대통령이 1일 청와대 SNS로 대국민 추석 인사를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SNS에 올라온 영상메시지로 "국민 여러분, 추석 내내 온 집안이 보름달 같은 반가운 얼굴들로 환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올 한가위는 여성과 남성이 모두 함께 즐거우면 좋겠다. 어르신이 젊은이들에게 '못 해도 괜찮다', 젊은이가 어르신들에게 '계셔주셔서 힘이 납니다'(라고 하면 좋겠다)"며 "서로 진심을 나누는 정겨운 시간을 보내면 좋겠다"고 밝혔다.

    (사진=청와대 페이스북 영상 캡처)
    문 대통령은 또 "긴 연휴에도 국민이 안전하고 편하게 쉴 수 있도록 각자의 자리에서 열심히 일하시는 분들께도 깊이 감사드린다"고 사의를 표하기도 했다.

    문 대통령은 추석 인사와 함께 "국민 여러분과 함께 읽고 싶다"며 추석과 관련된 시인 이해인 수녀의 시 '달빛기도'를 소개하기도 했다.

    '달빛기도' 전문
    달빛기도
    -이해인 수녀

    너도 나도
    집을 향한 그리움으로
    둥근 달이 되는 한가위
    우리가 서로를 바라보는 눈길이
    달빛처럼 순하고 부드럽기를
    우리의 삶이
    욕심의 어둠을 걷어내
    좀더 환해지기를
    모난 미움과 편견을 버리고
    좀더 둥글어지기를
    두 손 모아 기도하려니
    하늘보다 내 마음에
    고운 달이 먼저 뜹니다.
    한가위 달을 마음에 걸어두고
    당신도 내내 행복하세요, 둥글게!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