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北, 美 B-1B 북진 비행 첫 반응 "위험천만 망동" 비난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정치 통일/북한

    北, 美 B-1B 북진 비행 첫 반응 "위험천만 망동" 비난

    북한 내부 매체에서는 여전히 '침묵'

    북한이 대남 선전 매체를 통해 미국 전략폭격기 B-1B '랜서' 편대의 북진 비행에 대해 "위험천만한 망동"이라는 첫 반응을 내놨다. 그러나 북한 내부 매체에서는 여전히 이 사실을 언급하지 않고 있다.

    북한의 대남 선전매체 '우리민족끼리'는 29일 '천만군민의 보복 의지를 치솟게 하는 도발 망동'이라는 제목의 개인 필명 논평에서 "미국이 단독으로 전략폭격기 B-1B 편대를 조선 동해 공해 상공에 출격시킨 것은 조선반도 정세를 최극단으로 몰아가려는 위험천만한 망동이며 추호도 묵과할 수 없는 반공화국 도발"이라고 밝혔다.

    이 매체는 특히 이번 출격이 북한의 도발을 억제할 것이라는 주장에 대해 "그야말로 오산이며 개꿈"이라며, "미국의 호전적 객기는 오히려 산악같이 일떠선 우리 천만군민의 보복 열기만을 더욱더 무섭게 분출시키고 있다"고 주장했다.

    북한 매체가 지난 23일 밤 이뤄진 미국 B-1B 전략폭격기의 북진 비행을 직접 거론하며 비난한 것은 이번 논평이 처음이다.

    북한은 대남 선전매체를 통해서는 미국의 북진 비행에 대해 논평을 냈으나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 등 대내 매체를 통해서는 여전히 침묵을 하고 있다. 미국의 B-1B 출격 당시 아무 대응을 하지 못했던 것과 관련이 있는 것 아니냐는 관측도 일각에서는 나오고 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