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중국발 '역대급' 황사…"오늘은 정말 마스크 써야 버티죠"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회 사회 일반

    중국발 '역대급' 황사…"오늘은 정말 마스크 써야 버티죠"

    • 2017-05-06 12:26

    미세먼지 전국 '매우나쁨'…마스크 불티나게 팔려

    6일 오전 서울 여의도 일대에 미세먼지가 짙게 껴 있다. (사진=황영찬 수습기자)
    중국에서 몰려온 '역대급' 황사와 미세먼지가 시민들의 눈과 코를 틀어막았다.

    황금연휴인 6일 오전, 서울시내 거리에 나온 시민들의 옷소매는 짧아졌지만 얼굴은 하나같이 '완전무장'한 상태였다.

    얼굴 전체를 뒤덮는 방진 마스크를 착용해 눈동자만 보이는 사람도 많았다. 차량 창문을 닫은 채 운전대를 잡은 사람들도 마스크를 쓰고 있었다.

    서울 동대문구에 친구를 만나러 간다는 전소미(17) 양은 "가래가 많이 끼고 기침이 나와 오늘은 정말 마스크를 쓰지 않으면 안 될 것 같다"며 "친구랑 갈 데만 갔다가 바로 집에 들어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6일 오전 여의도를 찾은 시민들이 마스크를 끼고 걸어가고 있다. (사진=황영찬 수습기자)
    여의도 한강공원을 찾은 직장인 이미화(26) 씨는 "평소 웬만하면 마스크를 쓰지 않는데 오늘 최악의 미세먼지라 해서 썼다"면서 "땀 차고 갑갑해서 벗고 싶지만 또 벗으면 목이 아프니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황사와 미세먼지로 외출을 꺼리는 시민들 때문에 상인들은 울상이다.

    지하철역 앞 좌판에서 떡을 파는 이수정(50) 씨는 "떡에 먼지가 계속 쌓여 털어내기 바쁘다"면서 "손님들은 옆도 보지 않고 갈 길 가느라 오늘 허탕 칠 것 같다"고 아쉬워했다.

    마스크를 파는 약국은 호황을 맞았다.

    6일 오전 서울 동대문구에서 시민들이 마스크를 낀 채 길을 걷고 있다. (사진=정석호 수습기자)
    동대문구에서 약국을 운영하는 윤종일(65) 씨는 "마스크가 불티나게 나가 평소보다 3~4배까지 팔렸다"면서 "가족과 친구들 것도 사가는 바람에 곧 동날 것 같다"고 전했다.

    황사와 미세먼지에 시민들의 발길은 실내에 갇힌 상태다.

    6일 오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를 지나는 시민들이 마스크를 끼고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사진=김명지 수습기자)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는 오전부터 데이트를 나온 연인들, 자녀의 손을 잡거나 유모차를 끌고 나온 부모들로 북적북적한 모습이다.

    이보영(27) 씨는 "남자친구와 뚝섬유원지에서 산책하러 나왔는데 돌아다니다보니 숨쉬기가 힘들었다"면서 "아쉽지만 실내에서 데이트를 즐기려고 들어왔다"고 말했다.

    7살과 11살 아이 손을 잡고 영화관을 찾은 주부 김지연(42) 씨는 "남자 애들이라 밖에서 한창 활동해야 하는데 그러지 못해 속상하다"면서 "그렇다고 마스크를 해줘도 애들이 답답해해 대책이 없다"고 토로했다.

    증권가에서 일하는 송모(34) 씨는 "황사와 미세먼지 문제는 우리나라 자체적으로 해결하겠다고 해서 되는 일이 아니다"면서 "다음 정권 때는 중국하고 원만하게 협의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중국 대륙의 1/6을 덮은 초강력 황사가 주말 사이 우리나라를 강타하면서 미세먼지 농도가 올해 들어 가장 높을 것으로 보인다.

    이날 오전 11시 현재 1시간 평균 미세먼지(PM10) 농도는 서울 203, 부산 186, 대구 160, 광주 196, 충남 285, 세종 204 등(단위 ㎍/㎥)으로 전국이 '매우 나쁨(151㎍/㎥ 이상)' 수준을 보이고 있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30분 기준 미세먼지 '경보'가 내려진 곳은 경기 북부·남부·중부권역, 인천 강화·동남부·서부·영종권역, 강원 원주권역, 대전 서부권역, 경북 영주권역, 충남권역, 세종권역 12개 권역이다.

    미세먼지 경보 단계는 미세먼지 시간당 평균농도가 300㎍/㎥ 이상으로 2시간 이상 지속될 때 내려진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