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사회

    서울 도심의 ''슬럿워크''

    뉴스듣기

    서울 도심의 '슬럿워크'
    한국판 슬럿워크(Slut Walk:야한 옷차림을 하고 여성의 권리를 주장하는 시위) ''잡년 행진'' 참가자들이 16일 서울 광화문 동화면세점 앞 거리에서 흥겨운 음악에 맞춰 몸을 흔들고 있다. 슬럿워크 운동은 "여성은 성폭행의 피해자가 되지 않기 위해서 매춘부처럼 보이는 난잡한 옷차림을 해선 안 된다"고 말한 캐나다 경찰관의 말을 비꼬기 위해 시작된 여성의 자기 결정권 강조 운동으로 전 세계 100여 개의 주요 도시로 급속히 확산되고 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