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국회(정당)

    ''빅 3'' 지역 모두 51%의 승리

    뉴스듣기

    1
    4.27 재보궐 선거에서 ''빅3''로 꼽혔던 분당을, 김해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와 강원도지사 보궐선거의 승자가 모두 51%를 득표해 관심을 끌고 있다.

    분당을 국회의원 보궐선거의 경우 민주당 손학규 후보가 총 투표수 81,634표 가운데 41,570표를 득표해 정확히 51.00%의 득표율을 기록했다.

    또 김해을 국회의원 보선에서는 한나라당 김태호 후보가 총 투표수 87,529표 가운데 51.01%인 44,501표를 득표하면서 승리했다.

    강원도지사 보선에선 총 투표수 577,124표 가운데 민주당 최문순 후보가 293,509표를 얻어 51.08%의 득표율로 당선됐다.

    분당을과 김해을은 낙선자와의 득표율 차이도 2%포인트 대로 비슷했다.

    분당을에서 손학규 후보와 강재섭 후보의 득표율 차이는 2.69%포인트였고, 김해을에서 김태호 후보와 이봉수 후보와의 차이는 2.03%포인트였다.

    다만 강원도의 경우 최문순 후보와 엄기영 후보와의 득표율 차이는 4.52%포인트로 두 지역보다는 격차가 컸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