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파인허스트에 등장한 '골프 황제'…우즈, US오픈 전 연습

골프

    파인허스트에 등장한 '골프 황제'…우즈, US오픈 전 연습

    타이거 우즈. 연합뉴스타이거 우즈. 연합뉴스'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파인허스트에 등장했다.

    USA 투데이 등은 11일(한국시간) "우즈가 현지시간 10일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 파인허스트 리조트&컨트리클럽 2번 코스에서 연습 라운드를 진행했다"고 전했다.

    파인허스트 리조트&컨트리클럽 2번 코스는 제124회 US오픈이 열리는 장소다.

    우즈는 올해 사실상 메이저 대회에만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첫 대회였던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기권)을 제외하면 마스터스와 PGA 챔피언십만 소화했다. US오픈 출전 자격은 없었지만, 미국골프협회(USGA)는 "우즈 없이는 US오픈 이야기를 쓸 수 없다"면서 특별 초청했다.

    우즈는 조던 스피스, 리키 파울러, 저스틴 토머스(이상 미국)과 연습 라운드를 펼쳤다. 우즈의 아들 찰리가 우즈의 캐디 역할을 수행했다.

    제124회 US오픈은 현지시간 13일 막을 올린다.

    우즈는 US오픈에서 세 차례 우승했다. 2000년 페블비치에서는 15타 차 우승을 거뒀고, 2008년 토리파인스에서는 부러진 다리로 정상에 섰다. 우즈가 파인허스트에서 열린 US오픈에 출전하는 것은 2005년 이후 19년 만이다. 당시 파인허스트에서의 성적은 준우승이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