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대구

    대구시 "임금·복지 우수한 '고용친화기업' 찾습니다"

    대구시 산격청사. 대구시 제공대구시 산격청사. 대구시 제공
    대구시는 고용 실적과 근무 환경이 우수한 '고용친화기업'을 선정한다고 6일 밝혔다.

    고용친화기업으로 지정되면 지역 대표 일자리 브랜드 기업으로 인증된다.

    직원 복지 제도와 휴게시설 등 확충을 지원하는 맞춤형 고용환경개선(기업당 최대 2천만 원 정도)을 비롯해 기업 브랜드 홍보, 지역 청년 채용을 위한 대학교 연계 행사 참여 등의 지원을 받을 수 있다.

    고용친화기업 모집에 신청하려면 △2년 이상 정상 가동, △상시근로자 수 30인 이상, △대졸 초임 연봉 3100만 원 이상, △복지제도 10종 이상, △고용증가율 0.7% 등의 요건을 갖춰야 한다.

    시는 응모기업을 대상으로 일자리 창출 실적, 기업 경영 건전성, 임금 수준 등을 평가해 오는 7월 선정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대구광역시 누리집 고시/공고, 대구테크노파크 누리집(dgtp.or.kr) 또는 고용친화기업 누리집(goodjob.daegu.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현재 고용친화기업으로는 ㈜엘앤에프, ㈜서한, ㈜대구은행, 화성산업㈜ 등 총 58개사가 있다. 이들 기업의 대졸 신입 평균 연봉은 3914만 원, 복지제도는 24종을 운영하는 등 임금과 복지 수준이 높은 편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실시간 랭킹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