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동방신기, 日 도쿄돔 공연…10만 관객 동원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가요

    동방신기, 日 도쿄돔 공연…10만 관객 동원

    • 2009-07-06 10:59
    뉴스듣기

    일본 언론, 동방신기 도쿄 돔 입성 대서특필

    d

    남성그룹 ''동방신기''가 일본 도쿄돔에서 대규모 공연을 펼쳤다.

    동방신기는 4일과 5일 이틀간 일본 도쿄돔에서 단독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이틀간 진행된 공연에는 각 5만명씩 총 10만명의 관객이 찾았다. 동방신기는 2005년 일본 데뷔 당시 도쿄돔에서의 단독 공연이 꿈이라고 했었다. 그 꿈을 이룬 셈이다.

    동방신기는 ''''시크릿 게임(Secret Game)''''으로 공연의 포문을 열었다. 이어 ''어째서 너를 좋아하게 되어 버렸을까?'''', ''''노바디 노우즈(Nobody Knows)'''', ''''주문-미로틱'''' 등 일본 정규 4집의 수록곡과 ''''섬바디 투 러브(Somebody To Love)'''', ''''러브 인 아이스(Love in the Ice)'''', ''''더 웨이 유아(The Way U Are)'''' 등 총 32곡의 히트곡을 선보이며 3시간 20분의 공연을 펼쳤다.

    동방신기는 ''''비긴(Begin)'''', ''''택시(TAXI)'''', ''''포에버 러버(Forever Lover)'''' 등 노래로 애절한 발라드 무대도 선보였다. 또 ''''오-정·반·합'''', ''''추지 러버(Choosey Lover)'''', ''''섬머 드림(Summer Dream)'''', ''''서바이버(Survivor)'''' 등 노래를 통해 파워풀한 퍼포먼스도 선사했다.

    영웅재중과 믹키유천은 이번 공연을 위해 작곡한 발라드 ''''컬러즈 ~ 멜로디 앤드 하모니~(COLORS~Melody and Harmony~)''''를 듀엣으로 선보였다. 최강창민은 록비트의 곡 ''''와일드 소울(WILD SOUL)''''로 강렬한 파워 무대를 펼쳤다. 시아준수와 유노윤호는 지난 2월에 개최한 한국 미로틱 콘서트에서 팬들에게 공개한 자작곡 ''''시아틱(XIAHTIC)'''', ''''체크 메이트(CHECK MATE)''''로 다시 한번 큰 호응을 얻었다.


    동방신기는 ''''드디어 도쿄돔에 입성했는데 마치 꿈꾸고 있는 것처럼 행복하다. 일본 데뷔 할 때 품었던 꿈이 지금 이루어졌다. 이 모든 것이 모두 여러분 덕분이다''''라며 ''''일본에 와서 도쿄돔 단독 공연을 하고 싶다고 처음 생각 했을 당시에는 일본어가 서툴러서 농담도 잘 못하고 노래 소개도 간신히 했었는데 지금은 의사소통뿐 만 아니라 음악을 통해서도 직접 느낌을 전달 할 수 있게 되는 등 돌이켜 보니 그 동안 동방신기가 많이 성장한 것 한다''''고 도쿄돔 무대에 오른 벅찬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동방신기의 이번 공연은 일본 전국투어 ''''동방신기 4th 라이브 투어 2009 - 더 시크릿 코드(東方神起 4th LIVE TOUR 2009 -The Secret Code)''''의 마지막 무대다. 일본 각지에서 펼쳐진 공연을 통해 동방신기는 총 30만명의 관객을 만났다. 라이브 투어에는 총 30억엔(한화 약 400억)의 제작비가 들었다.

    일본 언론은 5일 동방신기의 도쿄돔 입성에 대해 일제히 대대적으로 보도했다. 스포츠-연예매체인 닛칸 스포츠는 ''''일본 음악의 한가운데 동방신기가 있다는 것을 증명해 보였다"고 보도했다. 스포츠닛폰은 ''''동방신기가 최근 싱글 30만장 출고, 최근 앨범 30만장 판매 돌파, 그리고 공연 관객수 30만명을 동원하는 ''트리플 30만''의 고지에 올라 명실상부한 톱스타의 위치에 올랐다"고 전했다.

    다른 일본 언론들도 "한국 그룹 최초로 동방신기가 도쿄돔에 입성했다"며 ''''이들이 일본 팬들의 사랑을 꾸준히 얻어 작년 NHK ''홍백가합전''에 첫 출연하고 6연속 오리콘 위클리 차트 1위에 오르는 성과에 이어 도쿄돔 공연까지 성사시켰다''''고 보도했다.

    동방신기는 8월 1일부터 열리는 일본 여름 음악 축제 에이 네이션(a-nation)에 참석해 일본 인기 스타들과 함께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도쿄돔 공연 끝낸 동방신기 일문 일답>

    ▶일본 9개 도시 21회의 대장정 투어를 마친 소감은.

    작년 투어 때보다 공연 횟수는 더 많아졌는데, 어쩐지 더 빨리 끝나버린 것 같은 느낌이 들었다. 각 지역별로 특색 있는 음식이나 고유의 사투리 같은 것이 있는데, 그러한 다양한 문화를 접할 수 있다는 게 전국 투어를 하는 또 다른 재미라는 생각도 든다.

    아직 공연이 남아있을 것 같은 느낌도 들고, 특히 피날레 무대가 도쿄돔이어서 여운이 더 남는 다. 일본에 첫 진출했을 때부터 언젠가 도쿄 돔에서 공연해보고 싶다고 멤버들끼리 얘기했었는데, 막상 실현되니까 무척 감동적이었다.

    ▶ 투어를 하면서 에피소드는 없었는지.

    작년에도 그랬지만, 올해도 밴드, 댄서 등 스태프들과 투어 일정 중간에 온천에 가서 투어의 피로를 푸는 시간을 가졌다.평상시 볼 수 없었던 스태프들의 모습을 볼 수 있었고, 서로를 더 친근하게 느끼게 된 계기가 되어서 재미있었다.

    ▶ 가장 기억에 남는 공연 장소가 있었다면. 그 이유는.

    아무래도 멤버 모두 공통적으로 삿포로 공연을 떠올릴 것 같다. 부상을 당해 투어 중 댄스 퍼포먼스를 하지 못했던 시아준수가 부상에서 회복, 삿포로 공연부터 다시 퍼포먼스에 참여했기 때문이다. 역시 저희 동방신기의 무대는 5명일 때 완벽하게 완성된다는 것을 다시 한번 느꼈다.

    ▶ 도쿄돔 공연을 위해 특별히 준비한 것은 무엇인지.

    기존 투어 공연에서 보여드린 노래 외에도 멤버들의 솔로 및 듀엣 스테이지를 추가로 준비했고, 5만명 관객 규모의 대형 공연장인만큼, 공간활용을 효과적으로 할 수 있는 방법을 모색했다.

    그래서 메인 스테이지 반대편에 서브 스테이지도 설치하고, 돔 공연의 박진감을 배가시키기 위해 함께 무대에 오르는 댄서 분들 수도 더 많아졌다.

    더불어 스테이지 이동용 차량이라든지, 특수효과 같은 부분도 더 추가되어서, 대규모 공연장인 도쿄돔의 장점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도록 공연 내용을 구성했다.

    d


    ▶ 한국 그룹 최초로 도쿄 돔 무대에 선 소감은.

    최초라는 것에 큰 의미를 두지는 않지만, 일본 활동을 하면서 돔 공연을 하나의 목표로 했었는데, 생각보다 더 빨리 달성하게 되어 기쁘다. 일본에 처음 진출해서 신인일 때, 일본 내 톱가수들이 도쿄돔 공연을 펼친다는 소식을 접하게 되면 우리는 언제 돔 공연을 할 수 있을까? 하고 멤버들끼리 얘기 하곤 했었다.

    목표했던 것을 달성하게 되니까 그 동안에 열심히 노력했던 시간들도 생각나고, 무대에 올라서 5만 관객과 호흡하면서 노래하니까 뭔가 가슴이 찡하기도 하고 행복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