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부산서 화물연대 조합원 3명 경찰에 붙잡혀…물리적 충돌 잇따라[영상]

뉴스듣기


부산

    부산서 화물연대 조합원 3명 경찰에 붙잡혀…물리적 충돌 잇따라[영상]

    뉴스듣기

    29일 부산신항서 조합원 A씨가 트레일러에 라이터 던져
    A씨 체포하려는 경찰에 물병 던지는 등 폭행한 조합원 2명도 체포
    앞서 이날 오전 주말 발생한 쇠구슬 투척사건 관련 화물연대 압수수색



    화물연대 총파업이 엿새째 이어지며 부산에서도 조합원이 업무방해로 현장에서 체포당하는 등 물리적 충돌이 잇따르고 있다.
     
    부산 강서경찰서는 공무집행방해와 업무방해 등 혐의로 화물연대 조합원 A씨 등 3명을 체포했다고 29일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10시 45분쯤 부산 강서구 부산신항 선원회관 앞에서 운행 중인 트레일러 앞 유리창에 라이터를 던지는 등 운송을 방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경찰이 A씨를 체포하려고 하자 경찰을 향해 물병을 던지는 등 폭행한 조합원 2명도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체포됐다.

    폭행 당한 2명은 병원 치료를 받을 예정이라고 경찰은 설명했다.

    29일 오전 화물연대 총파업 집회가 열리고 있는 부산신항의 천막에 대해 경찰이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다. 부산지방경찰청 제공29일 오전 화물연대 총파업 집회가 열리고 있는 부산신항의 천막에 대해 경찰이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다. 부산지방경찰청 제공
    한편 경찰은 지난 26일 부산신항에서 운행 중인 트레일러에 쇠구슬이 날아들어 1명이 다친 사건과 관련해 이날 오전 화물연대 김해지부 사무실과 부산신항 천막 등을 압수수색했다.
     
    당시 날아든 쇠구슬에 트레일러 두 대의 앞 유리창이 깨지고, 유리파편에 운전자 1명이 긁히는 부상을 입었다. 
     
    경찰은 피해차량 블랙박스와 인근 CCTV 등을 분석해 당시 사건 발생 현장 인근에서 목격된 차량이 화물연대 소속 차량임을 확인하고 이에 대해서도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이날 압수수색에서 경찰은 쇠구슬과 차량 운행일지 등을 확보했으며, 정밀감식을 통해 사건 현장에서 트레일러에 날아든 쇠구슬과 같은 물체인지 확인할 예정이다.
     
    압수수색은 화물연대의 협조 하에 별다른 충돌 없이 오전 9시쯤 마무리됐다.
     
    이밖에 27일에는 남구 신선대부두 앞을 지나던 트레일러에 계란이 날아들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사실 관계를 확인하고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